[섬진강 칼럼] 잘 짖는다고 좋은 개가 아니다
[섬진강 칼럼] 잘 짖는다고 좋은 개가 아니다
  • 박혜범 논설위원 <hmk0697@hanmail.net>
  • 승인 2019.10.19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촉새를 보고 봉황이라 하는 이상한 나라. 뱁새를 보고 황새라고 하는 이상한 나라
사철 푸른 꿈으로 날마다 봉황(鳳凰)을 기다리고 있는 구례읍 봉성산(鳳城山)이다
사철 푸른 꿈으로 날마다 봉황(鳳凰)을 기다리고 있는 구례읍 봉성산(鳳城山)이다

[서울시정일보] 큰 소리로 잘 짖는다고 좋은 개가 아니듯
말을 잘 한다고 좋은 정치인이 아니다

촉새는 촉새일 뿐이고
박새는 박새일 뿐이다.

촉새를 보고 봉황이라 하는 이상한 나라
뱁새를 보고 황새라고 하는 이상한 나라

봉황을 기다리는 봉산 숲에는 촉새들만 가득하고
황새를 기다리는 섬진강에는 뱁새들만 날아든다.

섬진강은 안개를 삼키지 못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