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제60회 한국민속예술제, "지산농악" 국무총리상 수상
[광주광역시] 제60회 한국민속예술제, "지산농악" 국무총리상 수상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19.10.07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국 20개 시·도(이북5도 포함)민속예술 대표팀 2000여 명이 경연 -

- 전국 유명 민속예술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축제마당 -

[서울시정일보] 국내 최대 규모 민속축제인 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및 제26회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에 광주광역시 대표로 참가한 광주지산농악이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한국민속예술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서울특별시가 공동 주최하고,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과 한국민속예술축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해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서울놀이마당에서 전국 20개 시·(이북5도 포함)를 대표해 민속예술 대표팀 2000여 명이 경연을 펼쳤다.

광주지산농악, 한국민속예술축제 국무총리상 수상
광주지산농악, 한국민속예술축제 국무총리상 수상

특히 이번 경연은 60주년을 맞아 하회별신굿놀이, 고성오광대, 남사당풍물패, 봉산탈춤 등 역대 대상 수상작품과 무형문화재로 지정돼 보존 전수되고 있는 작품들이 대거 출전해 전국 유명 민속예술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의미 있는 축제마당이 됐다.

 

광주시민속예술축제 예선을 거쳐 출전한 광주지산농악은 광주시 우치동, 본촌동, 삼소동(옛 광주군 지산면) 일대에 전승되는 농악이다. 지산은 전라도의 젖줄인 영산강 상류의 새암 들녘에 위치해 농사가 무척 발달했다.

 

지산에서는 예로부터 정월 대보름에는 온갖 제액을 막고 풍년을 기원하는 당산굿과 마당밟이(뜰밟이)를 하고, 농사철에는 농사의 효율을 높이기 위한 두레굿과 마을의 공공자금 모금을 위한 걸립굿을 했다.

“광주지산농악, 한국민속예술축제 국무총리상 수상
“광주지산농악, 한국민속예술축제 국무총리상 수상

이런 마을의 행사에는 늘 농악패가 앞장섰고 이것이 지산농악으로 전승된 것이다. 이번 지산농악은 전남대학교 이용식 교수의 고증과 광주지산농악단 대표 정영을 선생의 지도 이뤄졌다.

 

박향 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광역시 단위의 도시생활로 인해 전통민속이 점점 사라져가고 있지만, 어려운 여건에서 지역 민속예술을 지켜주신 분들의 노고로 광주민속예술이 전국 무대에서 인정받았다앞으로 시 차원에서 민속예술의 보존계승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