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치매 바로 알면 두렵지 않아요’
[전주시] ‘치매 바로 알면 두렵지 않아요’
  • 김상철 시민기자 <ksc6653@naver.com>
  • 승인 2019.10.18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주시보건소, 15일 500여명 어르신 대상으로 ‘치매예방 및 치매파트너’ 교육

[서울시정일보] 전주시가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고 따뜻하게 보살피는 치매파트너 양성에 나섰다.

전주시보건소는 15일 덕진구청 강당에서 사단법인 대한노인회 전주시지회 일자리 참여 어르신 500여명을 대상으로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예방을 위한 치매예방 및 치매파트너교육을 실시했다.

‘치매 바로 알면 두렵지 않아요, 함께 예방해요!’ (사진제공 - 전주시)
‘치매 바로 알면 두렵지 않아요, 함께 예방해요!’ (사진제공 - 전주시)

이날 교육은 치매 바로알기(치매의 정의, 증상, 사례) 치매 예방 수칙 및 관리방법 치매파트너 교육 및 동영상 상영 전주시 치매안심과 사업소개 등으로 진행됐다.

이날 교육에서 신청서를 작성한 치매파트너들은 향후 일상에서 만나는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먼저 다가가 배려하기 주변 치매 환자와 가족에게 꾸준히 연락하고 안부 묻기 교육을 통해 배운 정보를 주변에 알리기 등의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이와 관련 전주시보건소는 치매 예방 및 극복을 위해 치매 환자와 고위험군 어르신을 대상으로 매주 2일 치매 예방 및 인지재활 프로그램인 도란도란 두뇌톡톡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 치매 인식개선을 위해 복지관과 시니어클럽, 주민센터, 청소년수련관 등을 찾아가 치매 바로 알기치매파트너 및 파트너 플러스양성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다.

전주시보건소장은 어르신들이 예방교육으로 건강한 노후를 보내시길 기원한다면서 치매파트너 교육을 통해 어르신들께서 주변에서 치매를 앓는 환자나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가 되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 65세 이상 인구 88,563명 중 치매 추정 인구수는 8,936명으로, 전주시치매안심센터는 10월 현재 8,374명의 치매환자를 등록·관리하고 있다. 전주시치매안심센터에서는 이외에도 치매인식개선사업, 인지재활 프로그램 운영,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사례관리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전화(063-281-6291~4)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