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한국TV] 4.15 부정선거 의혹. 국제 white 해커 단체 어나니머스의 경고
[미디어한국TV] 4.15 부정선거 의혹. 국제 white 해커 단체 어나니머스의 경고
  • 황문권 기자 <hmk0697@msnews.co.kr>
  • 승인 2020.06.04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 세상의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 매우 중요한 나라입니다
그런데 당신들이 이 균형을 깨트리고 있습니다.
-우리는 당신들의 악행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습니다
당신들의 악행은 불쾌한 수준을 넘어 내버려둘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서울시정일보 황문권 기자 ] 아니 땐 굴뚝에 연기 날까?

자유대한민국의 4.15 부정선거 의혹이 우한갤러리에서 시작해, 블랙 시위로 (검정 우산 검정 마스크) 전국적으로 그리고 전 세계로 확산하고 있다.

이러한 전 세계의 확산은 한국의 그동안의 위상으로 봐서 외신의 국제적 보도로 보아 당연히 어나니머스 단체도 통했다.

익명으로 활동하는 국제 해킹 단체인 어나니머스가 한국의 4.15 부정선거에 대해 강한 경고를 하고 나섰다. 

어나니머스는 해킹을 통해 국가 기관이나 단체 등에 압력을 행사하는 핵티비즘 활동으로 유명하다.

어니니머스의 경고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한국의 국제적 위치로 보아 매우 중요한 나라인데 4.15 부정선거로 좌파적 사고의 사상으로 국제질서를 파괴하는 처사로 보고 있다.

그들의 3일 발표문 전문이다.
우리는 당신들의 악행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습니다
당신들의 악행은 불쾌한 수준을 넘어 내버려둘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한국은 세상의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 매우 중요한 나라입니다
그런데 당신들이 이 균형을 깨트리고 있습니다.

우리는 당신들의 악행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습니다.
우리의 계획은 당신들의 계획을 뛰어넘습니다.
당신들의 계획은 우리가 전부 파악하고 있습니다.

기회가 있을 때 도망가세요
이 기회를 버린다면 당신에겐 끔직한 재앙이 있을 겁니다.
꼭꼭 숨어도 반드시 찾아낼 겁니다.

우리는 잠들지 않습니다
우리는 용서하지 않습니다.
우리가 당신을 찾아갈 것입니다
우리는 어나니머스입니다.

■어나니머스는 익명으로 활동하는 전 세계적 white 해킹 단체

다음 백과 사전에는 국제 해킹 단체의 이름이다. 전 세계 해커들의 온라인 커뮤니티로 리더 없이 누구나 어나니머스를 자칭해 활동할 수 있다. 어나니머스(Anonymous)란 ‘익명’이란 뜻이다. 회원들의 신분은 드러나 있지 않으며 누구나 작전을 제안하고 시행할 수 있다. 전 세계 약 3,000명의 회원이 있는 것으로 추정한다.

어나니머스는 사이버 검열 반대 등 다양한 시민불복종 운동을 진행한다. 특히 해킹 활동으로 국가 기관이나 단체 등에 압력을 행사하는 핵티비즘(Hactivism)을 전개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핵티비즘(Hacktivism)’은 단순히 컴퓨터 보안장치를 풀고 침입하는 해커와 차이가 있다. 기존 해킹이나 크랙킹과 달리 정치 · 사회적 저항 성격이 강하다. '사회적 해킹’이라 할 수 있다. 핵티비스트들은 정치 · 사회적 목적 달성을 위해 특정 웹사이트를 침범해 해당 사이트에 정치 슬로건을 내건다. 서버를 무력화시키는 공격도 한다. 한 핵티비스트는 중국인권 담당기관이 웹사이트를 개설하자 이에 침입, 공식 자료를 지우고 비난 서명을 띄우는 등 투쟁 상대를 조롱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