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여행] 절세의 미인꽃들이 봄잔치를 열었어요
[봄여행] 절세의 미인꽃들이 봄잔치를 열었어요
  • 신경미 기자 <hmk0697@hanmail.net>
  • 승인 2019.03.19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정일보] 봄을 찾아 떠나는 사람들이 있다. 사진은 전남 광양매화마을과 대구의 봄 풍경들이다. 2019년 새봄을 산책해본다.

절세의 미인꽃들이 봄잔치를 열어
매화도 피고 벚꽂도 피고
개나리 진달래가 함빡 웃어요.

여기도 싱글
저기도 벙글
싱글 벙글 웃어요.

이승에 살아서 오늘도 맞는 봄은 
내 사랑이구나.

봄 잔치에 절세의 미인들이 웃음에
이승에 살아서 기쁨의 춤을 춘다.

지금이 천국이고 극락이며
사랑이 자비가 봄의 연민이 웃는다.

사진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