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보육교사 사건 관련 인물 경찰 입건…왜?
김포 보육교사 사건 관련 인물 경찰 입건…왜?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8.11.16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찰청)
(사진=경찰청)

김포 어린이집 보육교사 사망 사건과 관련해 이 교사의 개인정보를 유출하거나 유포한 인터넷 맘카페 회원 등 6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김포경찰서는 16일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혐의로 김포시 모 어린이집 원장 A씨, 부원장 B씨, 학부모 C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또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김포지역 인터넷 맘카페 회원 D씨와 인천지역 인터넷 맘카페 회원 E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학대 피해가 의심된 원생의 이모 F(47)씨는 폭행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보육교사는 사건이 불거진 지 이틀 만인 지난달 13일 자택인 김포 한 아파트에서 극단적 선택으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 어린이집 학부모들과 인천·김포 맘카페에서 보육교사의 실명이 알려진 뒤 인터넷 각종 게시판에서 이 보육교사를 비난하는 글들이 확산된 것으로 파악했다"고 말했다.

이어 "보육교사의 실명을 유출·유포하거나 인터넷에 허위 글을 올린 6명을 입건했으며 조만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