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서인석의 유머칼럼 특집 2 부].... 부부여~ 그대의 이름은 “운명”이다.
[개그맨 서인석의 유머칼럼 특집 2 부].... 부부여~ 그대의 이름은 “운명”이다.
  • 서인석 <sis_pro@naver.com>
  • 승인 2017.03.07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년만 행복 할 것인가? 삼대가 행복할 것인가?

 

이번 유머 칼럼 특집은 부부의 관한 이야기를 해보기로 했다. 아무래도 부부의 관한 이야기라 흔히 “19이라는 소재가 많이 나올 수밖에 없다. 미성년자나 혹은 나이는 성년이나 생각이 미성년인 자들은 본 유머 칼럼을 읽지 말아주시길 미리 고지하는 바 이다.

 

 

[개그맨 서인석의 유머칼럼 특집].... 부부여~ 그대의 이름은 운명이다.

 

[2... 삼년만 행복 할 것인가? 삼대가 행복할 것인가? ]

 

인간은 사는 동안 늘 선택과 결정을 하며 살아간다. 내 인생에서 가장 잘 한 것 세 가지를 고르라면 서슴지 않고 말한다. 그 하나는 지금의 내 아내를 만난 것 , 두 번째는 내 아이들, 세 번째는 내가 코미디언 이라는 직업을 가진 것이다.

 

나에게 가장 중요한 3가지를 생각해보자~첫째,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시간은 언제인가? 둘째,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사람은 누구인가? 셋째,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일은 무엇인가?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시간은 현재이고, 가장 중요한 사람은 지금 내가 대하고 있는 사람 내 가족 내 아내이며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일은 지금 내 곁에 있는 사람에게 즉 가족과 아내에게 최선을 행하는 일이다.

 

어제는 이미 지나간 역사요, 미래는 알 수 없는 것, 그래서 우리는 현재(present)를 선물(present)이라 부른다!

 

 

결혼 적령기에 들어선 손녀가 할머니와 결혼에 대해 애기를 나누고 있었다. 이런 저런 애기를 나누다가 손녀가 할머니에게 물었다.

 

"할머니, 다시 태어난다면 할아버지와 또 다시 결혼 하실 거예요?"

 

그러자 할머니는 망설임 없이 대답하셨다. "오냐 그럴 것이야

 

손녀는 할머니의 대답에 존경스러움을 느꼈다.

 

"할머니는 할아버지에 대한 사랑이 정말 깊으시군요

 

그러자 할머니는, 속으로 '넌 철이 들려면 아직 멀었구나~'라고 생각하며 대답했다.

 

"다 그놈이 그놈이여~"

 

얼마 전 아내와 함께 본 영화 컨택드의 대사가 생각난다. 만약 당신이 인생의 전 생애를 전부 알게 된다면 당신은 바꾸겠어요?” ....."다 ~그놈이 그놈이다~"

 

멋진 여자를 만나면 삼개월간 행복하고, 예쁜 여자를 만나면 삼년이 행복하고, 착한 여자를 만나면 삼십년이 행복하고, 지혜로운 여자를 만나면 삼대가 행복하다.

 

우리는 삼 개월이나 삼년만 행복 할 것인가? 아님 삼대가 행복할 것인가?

 

최고의 여자는 어떤 여자라 생각하는가?

 

어떤 세 남자가 천국에 들어가게 되었는데, 천국의 신이 세 사람에게 말하기를 무슨 소원이든 들어 줄테니 말해 보라고 했다.

 

첫 번째 남자는 돈에 한 맺힌 사람이라 부자가 되게 해달라고 부탁했다~그가 원하는 대로 큰 부자가 되었다.

 

두 번째 남자는 권력에 한 맺힌 사람이라 권세를 갖게 해달라고 부탁했다~그렇게 해주었다.

 

세 번째 남자는 여자를 접해보지도 못하고 산걸 한스러워 했다. 여자도 여자 나름인데, 어떤 여자를 원하느냐 했더니~

 

남편의 마음을 편하게 하는 착한 여자~ 날이 새기 전에 일어나 가족의 음식을 따뜻하게 준비하며 꾸준히 성실하게 가정을 가꾸는 부지런한 여자~ 입을 열기만 하면 향기로운 말이 터져 나오는 지혜로운 여자~ 남편이 성공 하도록 내조를 잘 하는 능력 있는 여자~” 이런 여자를 구해 달라고 했다.

 

그러자 천국의 신이 화를 버럭 내면서 이렇게 대답했다.

 

이 미친놈아 그런 여자 있으면 널 주겠니 ? 내가 차지하지 ! ! ! ”

 

그렇다! 이 세상 다 뒤져봐도 당신과 결혼 할 때 처음부터 그런 여자는 없다 ~그러나 실망 할 필요는 없다. 처음부터 그런 여자는 없지만 살아가면서 당신이 만들 수 있는 것이다~

 

천국의 신이 말한 그런 여자를 만들려면 어찌해야 하는가?

 

3부에서 계속~~

 

▲ 서울시정일보/미디어한국 논설위원/개그맨서인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