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교육관련 중대비리 감사 '시민감사관' 15명 선발예정
교육부, 교육관련 중대비리 감사 '시민감사관' 15명 선발예정
  • 강성혁 시민기자 <dealyness@naver.com>
  • 승인 2019.05.13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대비리 감사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를 위해 ‘국민과 함께하는 시민감사관’을 도입하기로
유은혜 교육부장관 (자료출처 : 유은혜 국회의원 의원실)
유은혜 교육부장관 (자료출처 : 유은혜 국회의원 의원실)

[서울시정일보] 8일 교육부는 ‘제8차 교육신뢰회복 추진단 회의’를 열고 교육관련 중대비리 감사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를 위해 ‘국민과 함께하는 시민감사관’을 도입하기로 밝혔다.

현재 시민감사관은 다른 부처에서 운영 중으로 감사대상을 부처내부로 한정하고 위촉방식도 전문가 추천 위주로 운영되고 있으나, 이번 교육부에서 도입하는 방식은 감사대상을 부처 외부까지 넓히고, 대국민 공모방식을 추가하는 등 감사의 공공성을 보다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유은혜 교육부장관은 ‘시민감사관’ 도입에 대해 “이번 시민 감사관 도입은 교육부의 사학혁신에 대한 의지의 표명이자 교육비리 척결에 대한 국민들의 요구를 충실히 반영해 교육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교육에 대한 높은 관심과 기대가 교육신뢰의 튼튼한 기반이 되는 만큼, 시민감사관 공개모집에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시민감사관 국민공모 절차 (자료출처 : 정책브리핑)
시민감사관 국민공모 절차 (자료출처 : 정책브리핑)

시민감사관은 교육부 및 소속·산하기관 뿐만 아니라 사립대학 등 개별 학교현장에 대한 감사에 감사관과 함께 직접 참여하며, 전문적인 영역에 대한 자문·감사 및 제도개선에 대한 의견제시 등 실질적인 감사관 역할을 할 예정이다.

시민감사관 위촉은 추천과 공모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총 15명 중 5명은 전문가 단체와 협회 등의 추천을 통해 위촉하고, 10명은 교육에 대한 전문지식과 경험이 풍부하거나 공공기관과 법인의 감사 유경험자 등을 공개모집 방식으로 선정해 위촉할 계획이다.

시민감사관 지원자에 대해서는 외부전문가를 포함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서류 심사, 심층 면접을 거쳐 최종 적격자를 6월중 선정해 위촉하며, 5월13일부터 이메일·우편·방문 방식으로 접수를 시작하고, 지원신청서와 자기소개서 등 자세한 사항은 교육부와 유관기관 누리집(관련 블로그 및 SNS 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문의는 교육부 교육신뢰회복담당관실(044-203-6214)로 하면 된다.

자료 출처 : 정책브리핑(www.korea.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