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딸 근황, 최준희에 쏠리는 시선
최진실 딸 근황, 최준희에 쏠리는 시선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4.2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진실 딸 근황 (사진=최준희 SNS)
최진실 딸 근황 (사진=최준희 SNS)

최진실 딸 근황 이목 집중
최진실 딸 근황 오랜만
최진실 딸 근황 루푸스병 후유증
최진실 딸 루푸스병 고백 후 근황 공개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최진실 딸 근황이 주목받고 있다.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근황을 공개했기 때문이다.

최진신 딸 최준희 양은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리며 근황을 공개했다.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은 "오랜만"이라고 쓴 글과 더불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근황을 사진 속에는 분홍색 니트를 입고 머리를 질끈 묶은 최준희 양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은 루푸스병 후유증으로 인해 이전보다 조금 부은 얼굴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앞서 최진신 딸 최준희 양은 지난 2월 자신의 유튜브 계정을 통해 루푸스 투병 사실을 고백하며 근황을 공개한 바 있다.

최진신 딸 최준희 양은 "몸이 퉁퉁 부어서 걸어 다닐 수가 없었다. 체중이 1-2주 만에 10kg이 늘었고 다리에 물이 차 무거워서 휠체어를 타고 다녔다"라고 근황을 말했다. 

이어 최진신 딸 최준희 양은 "제가 살 찐 거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사실은 부은 거다. 빨리 완치해서 일상생활 관련한 영상과 글을 많이 올리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최준희 오빠 최환희는 tvN 예능프로그램 '애들 생각'에서 활약 중이며 최준희는 유튜브 채널 '준희의 데일리'를 통해 대중들과 소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