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제39회 백운산 고로쇠 약수제’ 전통제례 행사 개최
[광양시] ‘제39회 백운산 고로쇠 약수제’ 전통제례 행사 개최
  • 염진학 기자 <hmk0697@hanmail.net>
  • 승인 2019.02.22 2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 25. (월) 옥룡 약수제단에서 진행, 대형스크린 상영으로 제례의 대중화에 나서

[서울시정일보] 광양시는 고로쇠 약수의 풍성한 채취를 기원하기 위해 39회 백운산 고로쇠 약수제를 오는 25일 오전 10시 옥룡면 동곡리 약수제단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백운산 고로쇠 약수제
백운산 고로쇠 약수제

이번 약수제는 영산인 백운산 산신께 고로쇠 약수의 풍성한 채취와 시민의 안녕, 그리고 지역발전을 기원하기 위해 지난 1981310(경칩일) 첫 번째 약수제를 시작으로 올해 39번째를 맞이했다.

올해는 12개 읍면동을 상징하는 12명의 약수선녀가 약수물동이를 이어 나르고 하나로 합하는 합수제를 행하고, 광양향교의 진행으로 초헌, 아헌, 종헌 세 명의 헌관이 참여하는 약수제례 순으로 진행된다.

제례는 축문 등 기본 제례형식에 시립국악단(지휘 강종화)의 전문 제례악을 가미해 제례의 품격과 예술성을 강화한다.

특히 올해는 제례진행의 한글풀이와 제례현장을 대형 스크린으로 송출하여 제례에 참여한 사람들이 생생하게 볼 수 있도록 해 시민들의 참여도와 인지도를 높일 계획이다.

시음 행사를 열어 백운산 고로쇠의 명성을 이어가기 위해 고로쇠 홍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류순철 문화예술팀장은 올해에도 고로쇠가 많이 채취될 수 있도록 이번 약수제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 “앞으로도 시는 채취부터 유통단계까지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접목해 소비자들이 고로쇠를 안심하고 마실 수 있도록 위생관리에 심혈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로쇠는 예로부터 뼈에 좋다고 해서 골리수(骨利)’ 불린다. 마그네슘과 칼슘, 천연 미네랄 성분 함유로 관절염과 위장병, 피부미용 등에 효과가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백운산 고로쇠 수액은 타 지역에 비해 맑고 깨끗하며, 단맛이 좋아 전국 최고 품질로 각광받고 있다.

전국 최초로 산림청 고로쇠 수액 지리적 표시 제16호로 등록을 한 광양 백운산 고로쇠3. 31.까지 채취와 판매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