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도르트문트] 손흥민 경계령 "가장 위험한 선수"
[토트넘 도르트문트] 손흥민 경계령 "가장 위험한 선수"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2.12 2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도르트문트 (사진=토트넘 홋스퍼 공식 SNS)
토트넘 도르트문트 (사진=토트넘 홋스퍼 공식 SNS)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손흥민(토트넘)이 도르트문트와 맞대결을 펼치게 된 가운데 독일 언론이 손흥민에 대한 경계를 드러냈다.

토트넘은 14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 경기에서 도르트문트를 상대한다. 도르트문트는 올 시즌 15승5무1패 승점 50점으로 독일 분데스리가 선두다.

손흥민에게 '양봉업자'라는 별명을 안겨준 도르트문트에게 그는 강한 면모를 보여왔다. 분데스리가 시절을 포함, 손흥민은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개인 통산 10경기를 치렀으며 8골을 기록했다. 토트넘 소속으로 뛰었던 경기에서는 총 3골을 넣었다.

도르트문트는 손흥민의 존재가 껄끄럽다. 독일 국가대표 출신인 디트마 하만은 "토트넘은 상대하기 어려운 팀"이라며 "해리 케인이 부상을 당한 것이 도르트문트에게는 기회다. 그렇지만 손흥민이 돌아왔다. 가장 위험한 선수"라며 경계심을 드러냈다.

현지 언론 또한 손흥민의 존재에 대해 염려했다. 도르트문트 버즈는 "손흥민은 토트넘에 중요한 선수다. 올 시즌 총 15골을 넣고 있다. 최근 3경기 연속 골"이라면서 "무엇보다 분데스리가 시절 함부르크SV와 바이엘 레버쿠벤에서 뛰었다. 도르트문트는 손흥민을 조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