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호 "난 감독으로 성공하지 못했어"
이지호 "난 감독으로 성공하지 못했어"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2.12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호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이지호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김민 남편 이지호가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는 가정을 위해 꿈을 접어둔 김민 남편 이지호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지호는 과거 영화감독으로 활동했지만 현재는 사업가로 살고 있다. 김민은 이날 유명해지고 싶냐는 말에 "사업가로 유명해지고 싶어. 사업으로 유명해지면 완전 기쁠 것 같아"라고 말했다.

남편도 미처 몰랐던 일에 대한 열망이 있었던 것. 같은 질문을 김민이 하자 이지호는 "나는 이미 유명해. 당신이랑 결혼한 순간 이미 유명해졌지"라고 했다.

영화감독이었던 이지호는 "가족이 생긴 이후로 영화 감독 일을 포기해야 했어. 그리고 사업을 시작했지"라며 "창작자가 된다는 건 정말 자랑스러운 일이야. 그런데 알다시피 난 감독으로 성공하지 못했어. 그래서 아직 조금 그러고 싶긴 하지"라고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지호는 하버드대학교 경영대학원 석사 출신의 학력을 자랑한다. 1973년생인 이지호는 영화 '내가 숨쉬는 공기'에서 각본, 연출, 단역 등 다양한 포지션을 맡은 바 있으며 '동화'에서는 감독을 맡아 연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