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7-08-26 11:07:19
  • 수정 2017-08-26 11:08:28
기사수정



[개그맨서인석의 유머칼럼] 취중천국 대한민국 5-4탄 ... 유머로 풀어보는 대한민국 음주법


10(술병의 용도) 술병은 알콜을 담은 용기로서 뿐만 아니라 마이크, 종 아리 미용 등 쓰임새가 많으며, 때로는 자신을 보호하는 수단으로서도 요 긴하다. 다만, 플라스틱 재질의 막걸리 통이나 1.8들이 PET소주는 제 외한다.


11(폐인의 조건) 다음 각 호 중 두 개 이상의 항목에 해당하는 자를 폐 인이라 명하고 양지마을에 준하는 감호시설에 수감하여 사회로부터 격 리토록 한다.


1. 깡소주를 즐기는 자

안주를 먹으면 혀끝으로 느껴지는 술의 참 맛을 알 수 없으므로 소주병 을 들고 나팔을 불어댄다.


2. 노가다식 음주법 소유자

노가다식 음주법은 두 가지 종류가 있는데 막걸리를 먹어야 일을 할 수 있는 경우와 요구르트, 초콜릿, 우유 등 각종 유제품만으로도 소주를 즐 길 수 있는 경지에 오른 경우가 있다.


3. 혼자서 술 먹는 것을 선호하는 자

뭔가 사회에 불만이 많거나 사랑의 실패자에게서 흔히 관찰되며 폐인으 로 가는 확실한 지름길 이다.


4.필름이 자주 끊기는 자

필름이 끊기는 것에는 두 가지 경우가 있다.

과음으로 인해 완전히 끊기는 급성 과거 단절형의 경우 치유 가능하나 술을 먹기만 하면 순간순간 끊기는 만성의 경우에는 현대 의학의 영역 밖이다.


12(폭탄의 관리) 가급적 폭탄들과의 술자리는 피해야 하며 불가피한 경 우 다음 각 호에 유의하도록 한다.


1. 폭탄과의 술자리에서는 가급적 폭음을 삼간다.

술먹고 싶은 심정이야 이해하지만 과도한 폭음 후 깨어나 보면 인생이 달라지는 경우가 생길 수 있다. 폭탄에게 술을 먹여 안심시킨 뒤틈을 보 아 조용히 먹튀를 도모하여야 한다.


2. 나이트 등에서는 부킹 시 공주와 폭탄이 혼재하여 폭탄과의 한잔 술이 불 가피할 경우

이 경우 부킹법 제7조 제4(나이트 부킹의 원리)에 따라야 한다.


3. 폭탄은 대접해 주어라

공주 옆에 붙은 폭탄은 불안정성이 높아 특정 온도이상 열을 받으면 폭 발한다.

즐거운 농담에도 폭탄은 과잉 반응하여 공주와 함께 산화하므로 폭탄 테 이블은 아예 피하고 공주가 함께 있을 때는 공주만 데리고 조용히 2차를 도모하여야 한다.

특히 폭탄에게 폭탄주를 돌리면 다음날 후회할 일이 생길 수도 있다.


4장 부칙

1(시행일) 이 법은 공포 후 3개월이 경과한 날부터 시행한다.

2(경과조치)이 법 시행 당시 알콜중독자는 이법의 열람을 금한다.

3(벌칙에 관한 경과조치) 이법 시행전의 행위에 대한 벌칙의 적용에 있 어서는 종전의 사회적 통념에 의한다.

4(다른 법령과의 관계) 이 법 시행당시 다른 법령에서 종전의 규정을 이 용한 경우 이 법 중 그에 해당하는 규정이 있는 때에는 해당 규정을 인 용한 것으로 본다.


                                                       끝


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msnews.co.kr/news/view.php?idx=3169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 서인석 논설위원 서인석 논설위원의 다른 기사 보기
  • 개그맨 서인석 프로필

    코미디 외엔 아무것도 할 줄 아는 게 없는 코미디 바보 서인석은 KBS 6기 공채 개그맨으로 코미디계의 전설 김형곤 씨와 함께 국내외 코미디클럽에서 20년 동안 공연을 통하여 대한민국 스탠딩코미디 발전에 지대한 공로를 세웠다.

    방송인 자니 윤과 함께 스탠딩 코미디공연을 한 이후 개그콘서트 서수민PD와 함께 스탠딩코미디 KBS 폭소클럽을 최초기획하고 출연하였다.

    2016년 어느 날 최순실 사태를 보며 실의에 빠진 국민들을 웃겨보겠다고 10여년 만에 스탠딩코미디 무대로 컴백하여 웃음 값은 비싸면 안 된다는 지론을 가지고 갈비탕 가격에 국민 웃음 쇼를 기획 했으나, 하필이면 촛불집회와 장소, 시간이 겹쳐 아쉽게 막을 내렸다.

    지금은 서울시정일보와 미디어한국 논설위원으로 유머를 담은 칼럼을 쓰고 있으며, 웃자건강클럽을 진행하고, 15초 웃음릴레이운동을 도모하며, 국내외 NGO활동을 평생사명으로 알고 매일 감사하며 살고 있다.

    (저서) 앗! 세상이 뜨겁다. 나는 코미디언이다.

    1987년 KBS 신인무대 대상
    1988년 KBS 스타탄생 대상
    1990년 KBS 개그콘테스트 금상
    1991년 KBS 연기대상 신인상
    1993년 SBS 창사공로상

    2013년 자랑스런 대한민국 시민 100인 대상 수상
    2015년 사회공헌대상 수상
    2015년 행복나눔 봉사대상 수상
    2017년 대한민국을 빛낸 자랑스러운 인물대상 수상

관련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