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복자들' 권다현, 파일럿 방송 후 시아버지 반응 공개
'공복자들' 권다현, 파일럿 방송 후 시아버지 반응 공개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8.12.06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배우 권다현이 '공복자들'의 파일럿 방송 후 자신의 실제 모습을 보게 된 시아버지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6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는 MBC 새 예능 프로그램 '공복자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노홍철, 김준현, 유민상, 배명호, 미쓰라, 권다과 김선영, 김지우 PD가 참석했다.

파일럿에서 큰 사랑을 받은 권다현은 "주변 반응은 어땠냐"는 질문에 "저희 시아버지 반응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말했다.

그는 "제가 원래 맏며느리다. 똑부러지는 며느리의 모습을 시아버님에게 보여줬다"면서 "시아버님이 방송 통해서 저를 보신 후 혹시 대본 있는 거 아니냐고, 악마의 편집인 것 같다고 하셨다.

이어 "'우리 며느리가 그럴리가 없다'고 했다. 그래서 '사실 원래 이런다'고 말씀 드렸다. 다르게 생각하시는 모습에 놀랐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대해 미쓰라는 "아내의 활약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 천천히 분담해서 일을 해도 되겠구나 싶어서 어깨가 많이 가벼워졌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공복자들'은 다양한 이유로 24시간 공복 후 한끼를 먹는 것에 동의한 공복자들이 각각의 일상생활을 보내며 수많은 유혹을 이겨내고 공복의 신세계를 겪으며, 한끼의 진정한 의미를 짚어보는 예능이다. 지난 9월 말 파일럿(3부작)으로 첫 선을 보인 바 있다. 이어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 오는 7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