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 누구나 서울대학교 학생이 될 수 있습니다
관악, 누구나 서울대학교 학생이 될 수 있습니다
  • 고정화 기자 <mekab3477@naver.com>
  • 승인 2018.08.1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정일보 고정화기자] 관악구에는 대한민국 최고의 지성인들이 모여 있는 서울대학교가 있다. 이제 관악구 주민이라면 누구나 서울대학교 교수진의 수준있는 교양강좌를 들을 수 있다.

관악구가 ‘제28기 관악시민대학’ 수강생을 모집한다.

관악시민대학은 관악구와 서울대학교가 함께하는 대표적인 학관협력 사업으로, 서울대의 우수한 교육‧인적자원과 수준 높은 교육내용을 지역사회와 공유하기 위해 마련한 관악구만의 특별한 프로그램이다.

2005년 개설되어 현재 27기까지 총 1,497명의 수강생이 배출될 만큼 주민들에게 꾸준한 인기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모집하는 ‘제28기 관악시민대학’은 오는 22일 개강식을 시작으로 12월 12일까지 15주 간, 매주 수요일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관악구 평생학습관 5층에서 진행된다.

수업은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교수진이 직접 관악구 평생학습관으로 출강해 진행하며, 사회, 문화, 과학, 문학, 역사 등 다양한 분야의 풍부한 교양지식을 전한다.

주요 내용은 ▲‘세계화 시대에 외국어 배우기(권오량 교수)’, ▲‘민주시민이 갖추어야 할 덕목(박효종 교수), ▲’문학과 더불어 인생을 이야기하자(우한용 교수)‘ 등이다.

특히, 8회 차에 진행하는 ‘전통 음악의 멋(황준연 교수)’ 강좌에서는 서울대 규장각 및 박물관을 방문하고, 국악공연을 관람하는 현장학습도 예정돼 있어 실제 서울대학생이 된 듯 한 현장감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수강을 원하는 구민은 관악구청 홈페이지 가입자에 한해, 홈페이지 또는 방문‧유선(☎ 879-5674/5679)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접수는 선착순 55명으로 마감하며, 신청인원 미달될 시 타구민도 신청을 받는다. 수강료는 5만원이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관악시민대학은 구민, 구청, 서울대학교의 민‧관‧학 협력이 돋보이는 평생교육 통합의 장”이라며, “제28기 관악시민대학생이 되어 다양한 분야의 교양을 쌓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관악구청 교육사업과(☎ 879-5674/5679)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정일보 고정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