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오승록 노원구청장 후보, “정책과 비전으로 승부하겠다”
서울 오승록 노원구청장 후보, “정책과 비전으로 승부하겠다”
  • 황문권 기자 <webmaster@msnews.co.kr>
  • 승인 2018.05.24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보등록 마치고 본격 선거운동 돌입!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후보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후보

[서울시정일보] 더불어민주당 오승록 노원구청장 후보는 6.13 지방선거 후보 등록 첫날인 24일 오전, 구청장후보로는 첫 번째로 후보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오 후보는 연세대학교를 졸업하고, 국회의원 비서관, 노무현 대통령 청와대행정관(3급)으로 일했으며, 제8, 9대 서울특별시의회 의원을 지냈다. 2007년 제2차 남북정상회담 당시 노무현 전 대통령이 도보로‘노란선’이 그려진 군사분계선을 건넜는데, 그 아이디어를 오 후보가 기획해 근정포장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오승록이 뜁니다.”, “새로운 노원을 만납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건 오 후보는  ▲따뜻한 건강복지도시 노원 ▲삶에 휴식과 자연을 더하는 힐링도시 노원 ▲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교육도시 노원 ▲문화가 일상인 문화지식도시 노원 ▲사통팔달 교통중심도시 노원 ▲마을재생 중심도시 노원을 구정 목표로 제시했다.

 후보등록을 마친 오 후보의 인사말에서 “구민들의 선택을 받는 구청장 후보로 등록하고 나니 더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노원구민이 중심이 되는 정책과 비전으로 열심히 뛰겠다”고 후보 등록 소감을 밝혔다.

또 “노원구청장 선거의 압도적 승리로 한반도의 평화정착과 번영에 힘을 보태고,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노원의 새로운 변화를 기대하는 시민들의 힘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덧붙였다.

 오승록 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은 오는 27일(일) 오후3시에 노원문화의 거리 인근 사무소(상계동323-16, 4층)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더불어민주당 전 원내대표를 지낸 우원식 국회의원, 고용진 국회의원, 김성환 노원병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가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