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마곡지구 내 ‘통일문화센터’ 착공식 참석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마곡지구 내 ‘통일문화센터’ 착공식 참석
  • 손수영 기자 <msnews@msnews.co.kr>
  • 승인 2018.04.16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서울시의회 제공)
(사진= 서울시의회 제공)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는 지난 13일 강서구 마곡지구 ‘통일문화센터’ 착공식에 참석했다고 16일 밝혔다.

강서구 마곡지구에서 열린 이날 착공식에는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김정태 위원장, 김인제 부위원장, 우미경 부위원장 등 3명의 위원과 천해성 통일부 차관, 문홍선 강서구 부구청장, 관련 기관 종사자 및 지역주민, 북한이탈주민 등 60여명이 자리를 빛내줬다.

통일문화센터는 지하 2층, 지상 7층에 연면적 8058㎡ 규모로 통일도서관 및 전시관, 탈북민 종합상담센터, 통일 교육 및 탈북민 취업 교육장 등으로 조성된다. 약 1년 6개월의 공사 기간을 거쳐 2019년 10월에 준공, 2020년에 개관할 예정이다.

김정태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위원장은 “통일문화센터는 서울시에 건립되는 최초의 통일문화시설로서 앞으로 탈북민과 지역 주민 간의 소통을 위한 창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통일문화센터 건립을 계기로 이 지역이 다가올 통일 미래를 위한 전진기지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서울시정일보 손수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