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조정석 "아직 특별히 결혼계획은 없다"
[인터뷰] 조정석 "아직 특별히 결혼계획은 없다"
  • 손수영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8.01.22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문화창고 제공)
(사진= 문화창고 제공)

배우 조정석이 연인 거미에 대한 변함 없는 애정을 표현했다. 조정석은 22일 MBC 월화드라마 '투깝스'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투깝스' 마치고 곧장 연극 '아마데우스' 연습에 돌입했다는 조정석은 편안한 얼굴이었다. 조정석은 "드라마 끝나고 연극 '아마데우스' 연습을 바로 들어갔다. 연습장 가니까 편안하고, 뭔가 충전이 되는 느낌이다. 그게 휴식인 것 같다"고 웃었다.

조정석은 이날 인터뷰에서 연인 거미 이야기가 나오자 조심스러워 했다. 그는 "항상 기사가 그것부터 난다. 제 의도와 상관 없이 기사가 나니 조심스럽다"라면서도 "거미는 제가 이전에 했던 작품도 그렇고 '투깝스'도 그렇고 애청자다. 응원에 대한 고마움의 의미로 시상식에서 이름을 언급했다"고 말했다.

조정석은 결혼 계획에 대해 "아직 특별히 결혼계획은 없다. 만난 지 좀 돼서 그런지 그런 질문을 굉장히 많이 받는다. 계획이 있으면 이야기 하는 것이 맞는데 아직은 전혀 없다. 때가 되면 말씀드리는게 맞겠죠?"라고 말했다.

조정석은 2018년 계획에 대해서는 확고한 그림이 있었다. 차기작으로는 연극 '아마데우스'를 택했고, 색다른 변신을 시도한 영화 '마약왕' 개봉도 앞두고 있다.

올해의 키워드로 변화와 도전을 꼽은 조정석은 "매년 초 각오를 다지고 생각하는 시간이 있다. 조정석에 대한 익숙한 것들을 배제하고 새로운 도전을 해보고 싶다. 이색적인 행보를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서울시정일보 손수영 기자 hmk069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