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서울을 걷다' 7번째 걷기 진행
'박영선, 서울을 걷다' 7번째 걷기 진행
  • 손수영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8.01.08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6·13 지방선거에서 서울시장 출마가 예상되는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7일 오후 2시 종묘에서 '박영선, 서울을 걷다' 7번째 걷기를 진행했다.

‘박영선, 서울을 걷다’ 종묘편은 한옥 건축의 권위자인 한국예술종합학교 김봉렬 총장의 해설로 진행됐다.

종묘는 조선왕조 역대 왕과 왕후 및 추존된 왕과 왕후의 신주를 모신 유교사당으로서 가장 정제되고 장엄한 건축물 중의 하나로 평가된다. 현재 정전에는 19실에 49위, 영녕전에는 16실에 34위의 신주가 모셔져 있고, 정전 뜰앞에 있는 공신당에는 정전에 계신 왕들의 공신 83위가 모셔져 있다.

‘박영선, 서울을 걷다’는 박영선 의원이 시민들과 함께 서울 속의 역사와 사람의 삶을 주제로 이야기하면서 서울의 비전을 찾기 위해 시작했다. 지난해 10월 8일 첫 번째 덕수궁편을 시작으로 정동길(11월5일), 성균관(11월12일), 창덕궁(11월19일), 삼청동(11월26일), 명동(12월25일)을 진행한 바 있다.

한편 ‘박영선, 서울을 걷다’는 곧 서울시민의 성원에 힘입어 책으로 출간될 예정이다.

서울시정일보 손수영 기자 hmk069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