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 첫날 서울시 민감군 주의보 발령.. 외출·실외활동 자제 필요
연휴 첫날 서울시 민감군 주의보 발령.. 외출·실외활동 자제 필요
  • 서홍석 기자 <suk1582@gmail.com>
  • 승인 2017.12.23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서울시 대기환경정보시스템 홈페이지 캡쳐
사진 : 서울시 대기환경정보시스템 홈페이지 캡쳐

크리스마스 황금연휴 첫날부터 서울하늘이 미세먼지로 뒤덮혀 외출을 자제해야 할 것으로 보여진다.

서울시는 23일 오후 1시부터 초미세먼지 민감군 주의보를 발령했다. 민감군 주의보란 초 미세먼지의 시간당 농도가 75㎍/㎥ 이상인 상태가 2시간 이상 지속될 경우 발령된다.

민감군 주의보가 발령되면 서울시민들은 외출과 실외활동 자제가 필요하며, 창문을 닫은 채 실내에서 활동하는 것이 좋다. 또한 만일 외출이 반드시 필요하다면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서울시는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문자메시지 서비스,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 모바일 서울 앱 등을 통해 민감군주의보 발령과 시민행동요령을 안내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시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http://cleanair.seoul.go.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서울시정일보 서홍석 기자 suk1582@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