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궐선거] 이준석 "이대남 자네들은 말이지…" 20대男, 오세훈 당선 일등공신
[보궐선거] 이준석 "이대남 자네들은 말이지…" 20대男, 오세훈 당선 일등공신
  • 황문권 기자 <hmk0697@msnews.co.kr>
  • 승인 2021.04.08 0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구조사. 20대 남성이 압도적으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를 지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KBS 갈무리) © 뉴스1

[서울시정일보] 자유 대한민국 다시 뛰는 서울 부산. 부패완판 네거티브로 비상식으로 점철된 보궐선거가 야권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국민이 시민이 대 공로자이나 오세훈 캠프의 이준석 뉴미디어 본부장이 눈에 띠네 "20대 남자, 자네들은 말이지"라며 2030, 특히 20대 남성 지지자들에게 엎드려 큰절했다.

이 본부장은 7일 밤 방송사 출구조사에서 '20대 57%, 특히 20대 남성의 72.5%가 오세훈 후보에게 표를 던졌다'고 나타나자 이같이 굵고 짧은 말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오세훈 캠프 전략을 책임진 이 본부장은 '2030 시민유세단'을 기획, 오세훈 붐 조성에 한몫 단단히 했다.

이 본부장은 20대의 분노를 현장에 표출시키는 것이 그 어떤 선거운동보다 낫다고 판단 목소리를 내길 원하는 2030세대라면 누구나 연단에 올라 마이크를 잡도록 했다.

국민의힘 내부에서 '연단에 올라 꼴통보수를 욕할 수 있다'라는 우려의 목소릭 나왔지만 이 본부장은 "여과없이 내 보자"고 강행, 이번 재보궐선거 최대 히트작으로 등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