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정] “엄마들의 봄 마음 편히 아이를 맡겨주세요”...시간제 보육실
[강동구정] “엄마들의 봄 마음 편히 아이를 맡겨주세요”...시간제 보육실
  • 고정화 기자 <mekab3477@naver.com>
  • 승인 2021.04.06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구, 4월부터 시간제보육서비스 확대운영

[서울시정일보] 서울 강동구가 4월부터 구립또바기어린이집, 강동복지관어린이집 내 시간제보육실 2개소를 추가, 총 6개소 8개반으로 시간제보육서비스를 확대해 운영을 재개한다.

“엄마들의 봄 마음 편히 아이를 맡겨주세요”
“엄마들의 봄 마음 편히 아이를 맡겨주세요”

구는 서울 전역 어린이집 휴원 명령 해제로 1일부터 어린이집과 함께 시간제보육서비스 운영을 재개했다.

기존 시간제보육 제공기관 중 강동구민회관 내 아이·맘 강동 육아시티 천호점이 협소한 공간과 시설의 노후화로 폐지되고 이를 대체하기 위해 인근 강동복지관어린이집에 시간제보육실을 신설해 개소했다.

또, 상일동역 부근 대규모 주택단지와 강일권역 인구유입으로 인한 수요에 대응하고자 3월 신규 개원한 구립또바기어린이집 내 시간제보육실을 신규 개소했다.

이외에도 강동구청직장어린이집, 구립 래미안힐스테이트어린이집, 구립 고덕숲어린이집, 구립 래미안솔베뉴어린이집에서 시간제보육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시간제보육이란 어린이집을 이용하지 않고 가정양육수당을 지원받는 영유아 가구가 급한 볼일이 생기거나 병원이용 등 일시적으로 보육이 필요할 때 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보육서비스이다.

이용대상은 6개월부터 36개월 미만 아동으로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이용료는 시간당 4천원이나 월 80시간까지는 시간당 1천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월 80시간을 초과할 경우에는 시간당 4천원으로 추가 이용할 수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시간제보육은 도움이 필요한 양육가정을 위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이다”며 “이외에도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주민 중심의 보육정책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