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석의 유머칼럼] 욕설천국 3탄... 욕설(辱說)이란?
[서인석의 유머칼럼] 욕설천국 3탄... 욕설(辱說)이란?
  • 서인석 <sis_pro@naver.com>
  • 승인 2017.07.20 0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화 헬머니 포스터


[서인석의 유머칼럼] 욕설천국 3... 욕설(辱說)이란?


욕에 대한 우리말은 "상소리"또는 "쌍소리"이다. 영어 알파벳은 26자로 300여개의 음밖에 표현하지 못하는 반면 24자뿐인 우리 한글은 이론상으로 표음 문자로서 11,000개의 음을 실제로 8,700개의 음을 표현할 수 있어 우리욕의 종류와 그 맛깔스러움 또한 가히 세계적 일 것으로 기대되는데 지금부터 욕의 세계를 천천히 탐구해 보자.


욕은 흔히 욕설(辱說)’이라고도 한다.


사전을 보니까 욕은 크게 보아서 대가리·주둥이 등의 비속어 및 남녀의 성기며 성행위를 지칭하는 따위, 또는 개와 같은 짐승을 가리키는 따위, 쌍스런 표현이나 뒤져라’, ‘꺼꾸러져라따위 등의 사나운 표현으로 남을 흠집 내고 욕보이는 말이라고 나와 있다. 욕에는 공격성이나 가학성을 앞세운 비사교적인 부류도 있고 역으로 사교성에 이바지하는 욕도 있다.


배우 김수미씨는 아마도 대한민국에서 욕을 가장 맛깔나게 하는 인물이 아닌가 생각된다. 김수미씨의 욕은 욕을 들었을 때 기분이 나쁜게 아니고 오히려 기분이 좋아진다.


수많은 욕 중에서 욕 같지 않은 욕이 있다. 다른 욕보다 강도가 덜해서 간혹 연인들이나 친구들 사이의 애칭으로도 사용되는 욕. 바로 바보라는 말이다.


왜 연인들끼리 그러잖나요~남자의 품속에 안기어서 부끄럽다는 표현으로 주먹을 가볍게 쥐고 남자의 가슴을 때리면서 약간의 콧소리로 몰라.~몰라.~바보~이러면 열이면 열 남자들은 뿅간다. 으 흐흐흐~~


바보는 멍청하고 어리석은 사람이란 뜻으로 이것은 '+'에서 연이은 이 탈락된 형태다. ‘는 울보, 겁보, 느림보와 같이 체언이나 어간의 끝에 붙어 사람을 나타내는 말이다. 따라서 바보란 말의 원래 의미는 밥만 먹고 하릴없이 노는 사람을 가리키며 그런 사람을 경멸하는 뜻으로 현재와 같이 어리석은 사람이나 멍청이를 가리키게 되었다. 같은 이치로 밥통이라는 속된 표현을 쓰기도 한다.


그런데 애인이 위의 상황처럼 바보라고 하면 기분이 좋다~결혼 전 에만 흐흐흐~하지만, ‘바보도 엄연히 욕은 욕이다. 쌍시옷이 들어가지 않았다고 해서 욕이 아니라고 할 수는 없다. 바보는 멍청이, 병신, 머저리, 얼간이, 돌대가리 등과 같은 맥락이라고 볼 수 있다. 이런 욕들은 모두 어딘가 완벽하지 않고 모자라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멍청이는 아둔하고 어리석은 사람을 가리키는 말이고, 병신은 신체의 일부분이 부족한 사람을 가리킨다. 이처럼 인간으로서 완벽하지 못하고 덜 되었음을 욕하는 경우에 인간이 인간에게 욕할 때 쓰이는 것이다.


나도 바보 소리를 들은 적 이 있다. 어느 곳에 강의를 갔는데 2시간 동안의 유머 강의를 마치고 질문을 받기로 했다. 사람이 너무 많아 답변을 듣고자 하는 질문을 간단히 쪽지로 적어 받았다. 몇 장의 질문 중에 짧은 글이 있어 자세히 살펴보니, 바보' 라고 쓰여진 쪽지였다. 하하하~ 하지만 내가 이런 거에 열 받을 사람이 아니지~ 그래서 그 쪽지를 보여 주면서 한 마디로 넉아웃 시켰다.


누가 나한테 바보라고 쪽지를 적어주셨는데 질문 하랬더니 본인 이름을 적어 보내셨네요~“

▲ 우물안 개구리 2017년 서인석그리다. 한지에 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