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재명 "윤석열, 결국 정치할 것…착잡하다"
[정치] 이재명 "윤석열, 결국 정치할 것…착잡하다"
  • 고정화 기자 <mekab3477@naver.com>
  • 승인 2021.03.05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리적으로 경쟁하고, 또 경쟁이라고 하는 과정을 통해서 국민에게 도움되는 정치 환경이 만들어지면 좋지 않겠나 생각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3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경기도 국회의원 초청 정책협의회에 참석해 있다. 2021.3.3/뉴스1 

[서울시정일보]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4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사퇴한 것과 관련해 "결국 정치를 하실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KBS 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와의 인터뷰에서 "참 착잡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 "이 나라를 지탱해온 헌법정신과 법치 시스템이 파괴되고 있다"며 사의를 표명한 윤 총장을 향해 "선출 권력으로부터 임명된 공직자의 책임이란 말을 한번 강조하고 싶다"며 "우리 사회에 검찰이 과연 국가의 공정한 질서를 유지하고 국민의 인권을 유지하는 데 정말 기여했나, 아니면 있는 죄도 덮고, 없는 죄를 만들면서 권력을 행사해 온 적폐의 노릇을 하지 않았냐는 점에 대해 인식을 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 지사는 "(윤 총장이) 지금은 검찰총장이라고 하는 임명직 공무원이었는데 그걸 벗으셨으니 한 명의 국민으로서 정치적 자유를 충분히 누리실 것"이라면서도 "합리적으로 경쟁하고, 또 경쟁이라고 하는 과정을 통해서 국민에게 도움되는 정치 환경이 만들어지면 좋지 않겠나 생각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이 지사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해서는 "공공의 질서를 유지하라고 권한을 부여하고 월급을 줬더니 그 권한을 사익을 추구하는 도구로 쓰면 되겠냐"며 "형사처벌을 엄중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선별 지원 중점을 둔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해서는 "보편 지원이 이번에 제외되고 나중에 하는 걸로 된 것 같다. 아쉽다"며 "당정이 결정했으니 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따르기는 해야될 테지만 안타깝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