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MBC. '나혼자산다' 김광규, 그릭 요거트 재해석…'핫피플' 되기 힘드네
[연예] MBC. '나혼자산다' 김광규, 그릭 요거트 재해석…'핫피플' 되기 힘드네
  • 나승택 기자 <rastrala@naver.com>
  • 승인 2021.02.26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 뉴스1

[서울시정일보] MBC. '나 혼자 산다' 김광규가 '핫 피플' 등극을 위해 '핫 플레이스' 순례에 나선다. 신문물을 접하고 눈이 휘둥그레진 김광규는 1초 기억력으로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할 예정이다.

26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핫 피플'을 꿈꾸는 김광규의 폭소만발 핫플레이스 탐방기가 공개된다.

핫플레이스를 요거트 가게를 찾은 김광규는 주문을 마치고 자리를 잡는다. 음식을 기다리는 동안 김광규는 검색에 나섰고 '그릭 요거트'를 재해석해 웃음 폭탄을 예고한다. 김광규는 먹기에 아까운 음식 비주얼에 감탄을 자아내며 항공샷과 인증샷까지 '핫 피플'다운 핫플레이스 '감성샷'을 남긴다.

김광규는 음식과 함께 나온 빈 그릇을 보고 "이건 뭐지?"라며 궁금해한다. 직원에게 다가간 그릇의 용도를 묻자 당황하는 직원과 1초 만에 기억을 되찾은 김광규의 민망함이 폭발하는 상황이 벌어져 웃음을 자아낸다.

핫 플레이스의 모든 것이 신기하기만 한 김광규의 호기심은 계속 이어진다. 용도를 알 수 없는 신문물을 발견한 김광규는 "이건 어디다 쓰는 거지?"라며 기상천외한 사용법을 선보여 웃음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김광규는 "익숙한 맛에서 자연의 맛으로 가는"이라며 환상 궁합을 자랑하는 라면 요리를 선보인다. 비주얼 폭발하는 라면 요리와 '호로록' 사운드로 집 안을 가득 채우는 폭풍 면치기가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핫 피플'을 꿈꾸는 김광규의 핫 플레이스 순례기와 환상 궁합 라면 요리의 정체는 이날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