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친환경 과수·채소단지 "500억 국고" 건의
[전라남도] 친환경 과수·채소단지 "500억 국고" 건의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21.01.21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친환경 농가의 소득을 견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

- 매년 20개소 100억 5년간 지원…친환경농가 소득 견인 -

[서울시정일보]   전라남도는 식품안전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높아져 과일·채소류 학교급식 등 공급 확대를 위해 친환경 과수·채소 전문단지조성을 위한 국비 500지원을 농식품부에 건의했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지난해말 기준 전남지역 친환경농산물 인증면적은 46천여로 전국의 56%를 차지하고 있다. 이중 벼가 67%로 가장 많고 고구마·감자 등이 28%, 과일과 채소류는 5%에 불과한 실정이다.

친환경 과수·채소단지(황금향 단지)
친환경 과수·채소단지(황금향 단지)

친환경 학교급식 확대와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등 친환경 과일·채소류의 소비수요는 매년 증가 추세에 있으나 생산이 수요에 미치지 못해 전라남도는 3년 전부터 자체사업으로 매년 30원을 투자해 과수·채소 전문단지를 조성해 오고 있다.

 

특히 전라남도는 최근 대도시 소비자와 젊은 층을 중심으로 신선하고 안전한 친환경 과일, 채소를 선호하는 소비 트렌드 확산에 따라 친환경과수·채소 전문단지 조성사업을 발굴해 추진했다. 이같은 결과 지난해말 기준 친환경 과일은 2019년보다 93, 채소류는 508증가한 성과를 거뒀다.

 

아울러 정부가 내년부터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사업을 본사업으로 추진하고, 서울시에서도 친환경학교급식을 고등학교까지 확대 시행할 계획으로 있어 친환경 과일과 채소류의 수요는 앞으로 폭발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친환경 과수·채소단지(무화과 단지)
친환경 과수·채소단지(무화과 단지)

전라남도가 농식품부에 건의한 국비가 반영되면 앞으로 5년간 해마다 20개 친환경 과수채소 전문단지를 조성하는데 국비 100억 원씩 지원받을 수 있어 이같은 수요에 대응해 친환경 농가의 소득을 견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정희 전라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최근 젊은층 중심의 소비자들이 안전하고 신선한 친환경 제철 과일과 채소를 선호하고 있다친환경 과수·채소 인증면적을 확대하기 위해 정부차원에서 친환경 과수·채소 전문단지를 확대 조성해 농가소득을 올리고 소비자 선호에 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