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정] 미국 라스베가스시, ‘안산시의 날’선포…자매결연 강화
[안산시정] 미국 라스베가스시, ‘안산시의 날’선포…자매결연 강화
  • 한동일 기자 <wsend@naver.com>
  • 승인 2020.12.14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와 협력 강화 · 경제 및 문화 교류 확대할 것”
▲ 미국 라스베가스시, ‘안산시의 날’선포…자매결연 강화

[서울시정일보] 경기 안산시의 국제 자매도시인 미국 라스베가스시가 지난달 14일을 ‘대한민국 안산시의 날’로 선포했다고 14일 밝혔다.

‘대한민국 안산시의 날’은 지난 11월 14일 라스베가스한인회가 LA 현지 소재 ‘안산자매공원’에서 주최한 ‘사랑나눔행사’에서 빅토리아 씨맨 지역구 의원이 라스베가스시를 대표해 선포했다.

라스베가스한인회는 ‘안산시의 날’ 선언과 함께 열린 ‘사랑나눔 행사’에서 라스베가스시장과 시의원에게 라스베가스 소재 안산자매공원 조형물 개보수에 대한 안산시의 감사패를 전달하고 안산시가 한인교민들을 위해 보낸 마스크와 한인회가 마련한 생필품 등을 배부했다.

라스베가스시는 선포문을 통해 “라스베가스시는 안산시와 협력을 강화하고 두 선두적인 도시 간 경제 및 문화 교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방법을 모색하고 안산시와 라스베가스시가 생산적인 우정을 오래 동안 유지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주 로스앤젤레스 대한민국 총영사관은 안산시와 라스베가스시가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지방정부 간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모범사례로 평가한다는 공문을 안산시로 보내왔으며 향후 국가 차원의 지원방안에 대해 적극 협조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시의 첫 해외 자매도시에서 ‘안산시의 날’을 선포해 양 도시의 오랜 우호협력관계를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해 주신 라스베가스시장님께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라스베가스 시민 및 한인 동포들께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