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뉴스] 뛰는 휘발유값. 고액 체납자. 국산차 내수 판매. 코스피 2700. 가짜 기부 영수증. 공동명의. 변창흠 부동산 대란. 3단계 격상해야. 병상 20개 남아. 제야의 종 취소. 백신
[헤드라인 뉴스] 뛰는 휘발유값. 고액 체납자. 국산차 내수 판매. 코스피 2700. 가짜 기부 영수증. 공동명의. 변창흠 부동산 대란. 3단계 격상해야. 병상 20개 남아. 제야의 종 취소. 백신
  • 황문권 기자 <hmk0697@msnews.co.kr>
  • 승인 2020.12.07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누적확진자 1만명 넘어…연말 '제야의 종' 행사 취소...나흘째 200명대…지역사회 곳곳서 '조용한 전파'...밤9시 후 2.5단계…'제야의 종' 행사 온라인으로

[서울시정일보] 7일(월) 오늘의 주요신문 헤드라인 뉴스.

☞ 다시 뛰는 대구 휘발유값…1ℓ당 1천295.1원...12월 1주, 전국 평균 상승치 8.2원 웃도는 9.7원 올라...대구는 전국 최저가 지역, 서울은 전국 최고가 지역...코로나19 백신 기대에 국제유가 ↑… 국내 기름값도 꾸준히 오를 듯

☞ 도박업으로 떼돈벌더니…세금 1100억원 떼먹어...국세청, 고액 체납자 6965명 공개...환치기 세금포탈한 성형외과 원장...연말정산 영수증 장사한 단체도 적발...전두환 前대통령 등 유명 단골체납자도

☞ 코로나에도 국산차 내수 판매 18년 만에 최다 전망, 이유는?...개소세 인하로 앞당겨진 교체 시기에 신차 출시 맞물려...2002년 월드컵 특수 이후 160만대 돌파할 듯...코로나로 분 '차박' 열풍 덕 SUV 판매 호조도 한 몫

☞ 코스피 2700까지 뚫었는데..개미, 곱버스에 연일 베팅 왜?...주가 오르면 2배 손실나는데..."곧 조정장 온다" 하락에 베팅...11월 6800억, 이달 1500억 투자...전달 인버스 레버리지 ETF...-25% 수익률로 처참한 실적...전문가들 신중한 투자 주문

☞ 돈 받고 가짜 기부금 영수증 발급..타락한 종교단체 '수두룩'...국세청, 종교·교육단체·의료법인 등 79곳 명단 공개...증여세 피하려 가족에 급여 지급한 학교법인도 적발..."명단 지속 공개해 기부금 단체 투명 운영 유도할 것"

☞ "새 집 살 땐 무조건 ○○명의가 유리" 전문가들의 조언...단독이냐 공동이냐 종부세 절감 전략...60세 미만·공시價 20억 이하 1주택자, 공동명의가 '절세'에 유리...공동명의 1주택자 내년부터 선택지 늘어...12억 비과세 또는 9억 비과세+세액공제

☞ 변창흠, 부동산대란 구원투수 등판…“공급 아이디어 기대”...SH-LH 사장 거친 변창흠, 국토부 장관 내정자로...과거 발언 재조명…일각선 “김현미보다 더해” 우려 나오지만...“공급확대 정책변화 올 것” 기대감도

☞ 경찰, 아파트 부정청약·불법전매 ‘철퇴’…투기지구 집중단속...투기과열지구·조정대상지역 관할청서 전담 수사...“부동산 시장 교란 행위자 법에 따라 엄정 대응”

☞ 코로나19 확산세 안잡히자 뒤늦게 2.5단계…"인명 피해 막아야"...사회·경제적 피해 우려로 '2+α' 선택했지만…의료부담 한계 도달...신규확진 600명대·서울 나흘간 1천명·수도권 중환자 병상 20개뿐...정총리 "생명 지키지 못하는 일 벌어져선 안 돼…병상 확대 당부"

☞ 전문가들 "2.5단계 올려도 500~600명 예상…3단계 격상해야"...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수도권에 3주 적용...전문가 "격상 시기 놓쳐…1주 전에 했었어야"..."국민이 지키지 않으면 꽝…강제 필요할수도"

☞ 서울 누적확진자 1만명 넘어…연말 '제야의 종' 행사 취소...나흘째 200명대…지역사회 곳곳서 '조용한 전파'...밤9시 후 2.5단계…'제야의 종' 행사 온라인으로

☞ 백신 임상시험 참여한 인도 지방 장관, 코로나19 감염...현지 업체 백신 1차 접종에도 확진..업체 "2차까지 마쳐야 효과"...인도, 16억 도즈 백신 계약..화이자, 인도서 긴급사용 승인 신청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