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산] 경자년 한해가 간다. 소래산 등산로 크리스마스트리로 탈바꿈
[등산] 경자년 한해가 간다. 소래산 등산로 크리스마스트리로 탈바꿈
  • 한동일 기자 <wsend@naver.com>
  • 승인 2020.12.02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라 무열왕 7년에 당나라 소정방이 나당연합군의 일원으로 군사를 친히 이끌고 백제를 공략하기 위해 중국 산동성의 래주를 출발해 덕적도를 거쳐 이 산에 머물렀다고

[서울시정일보] 경기 시흥시 대야·신천행정복지센터에서 지원하고 있는 ‘소래산가는길 조성 추진위원회’는 연말연시를 맞아 소래산 등산로 길을 크리스마스트리로 장식했다.

소래산 등산로 크리스마스트리로 탈바꿈
소래산 등산로 크리스마스트리로 탈바꿈

‘소래산추진위’는 지난 2011년 구성됐다.

계란마을, 명진마을에 사는 주민 뿐 아니라 소래산을 사랑하는 신천동 주민 20여명이 함께 등산로 주변으로 무질서 했던 환경을 주민스스로 정비하고 소래산 줄기에서 내리는 ‘계란마을 소하천’을 살리기 위한 다양한 공동체 활동들을 하고 있다.

그동안 등산로 주변의 역사적 문화적 재산인 ‘계란마을, 소산서원, 하우명효자정각 등을 널리 알리고 소래산을 찾는 이들에게 소래산의 수목, 곤충, 야생화, 저서생물 등 자연생태 환경을 느끼고 함께 보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대야·신천행정복지센터 안전생활과와 협력해 매월 정기적으로 환경정화 활동과 캠페인, 소래산을 주제로 한 ’소담‘ 사진전 등을 계획해 추진해 오고 있다.

이번 설치된 트리는 코로나 19로 힘들어 하는 분들이 소래산을 찾으며 시름을 덜고 자연을 통해 힘을 얻게 하기 위해 기획됐다.

‘소래산’은 경기도 시흥시 대야동과 신천동, 인천광역시 남동구 장수동에 걸쳐 있다.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로는 신라 무열왕 7년에 당나라 소정방이 나당연합군의 일원으로 군사를 친히 이끌고 백제를 공략하기 위해 중국 산동성의 래주를 출발해 덕적도를 거쳐 이 산에 머물렀다고 한다.

그 뒤부터 소정방의 '소' 자와 래주의 '래' 자를 합쳐 '소래산'으로 불리우기 시작했다고 한다.

서해선 전철을 이용할 경우 신천역과 대야역에서 오를 수 있는데, 특히 신천역에서 오를 경우 ’문화의 거리와 삼미시장‘의 볼거리와 먹거리를 즐길 수도 있다.

소래산 등산길의 계란마을 입구에서 이번 행사로 설치된 트리를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