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뉴스] 금대신 이젠 은. 비대면 인증 허점. 전셋값. 고가 아파트. 페이전쟁. 박사방. 광화문 차벽. 유럽 자고 일어나면 수만명 감염
[헤드라인 뉴스] 금대신 이젠 은. 비대면 인증 허점. 전셋값. 고가 아파트. 페이전쟁. 박사방. 광화문 차벽. 유럽 자고 일어나면 수만명 감염
  • 황문권 기자 <hmk0697@msnews.co.kr>
  • 승인 2020.10.16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화문 차벽' 대신..이동식 강철펜스 고안해낸 경찰...이동땐 길이5m 트레일러...펼치면 12m 펜스로 변신

[서울시정일보 화문권 기자] 격랑의 한국호. 태풍의 한 가운데 서서 온갖 부정부패의 비바람 불어. 라임+옵티머스. 행안부 진영 장관도 5억 투자. 눈뜨면 터지는 온갖 비리와 탐욕의 광란의 파도가 일어. 이놈의 좌파 세상 언제 끝나나?

☞ "이젠 금대신 은"…금융권 `銀테크` 열풍...銀적립계좌 3분기 3500개 쑥...ETF 거래량 3개월새 4배늘어...`금보다 싼 안전자산` 수요에...美대선 바이든 당선 되면...친환경 에너지 투자 확대기대...태양광 패널 원자재 `은` 주목

☞ "분실 휴대폰서 '토스'통해 150만원 빼가"..비대면인증 허점노출...잠금 풀린 스마트폰서 송금 비밀번호 쉽게 변경..은행·타 간편송금은 추가인증 필요...토스 "휴대전화 본인 점유 인증 아래 정상 진행된 것..피해액은 전액 보상"

☞ 수도권 전셋값 62주 연속 상승..강남구 아파트값 18주만에 내려...한국감정원 주간 조사..수도권 전셋값 상승률 0.14%→0.16%...강남구 아파트값 -0.01%로 하락 전환..서울 전체적으로는 8주 연속 0.01% 상승

☞ "계약 끝나니 12억 내고 사라"..3679 임대가구 발동동...분양전환 대상 10년 공공임대, 52%가 분양 전환 못해...집값 급등에 분양가 낼 돈 없는 게 문제..길거리 나앉을 판

☞ 금수저들이 산 고가 아파트…1위는 30대가 산 63억 `한남더힐`...20대는 59억 강남 아펠바움이 최고가...10대가 잠실엘스 17억에 구입하기도

☞ ‘막오른 페이전쟁’‥KB ‘3천만 고객’ 앞세워 도전...‘KB페이’ 출시, 은행 계좌ㆍ상품권 결제 가능...온라인 물론 오프라인 터치 결제도 OK...타 카드사ㆍ은행 개방형플랫폼도 개발 중

☞ "한국판 팬데믹 休止보험 만들자"...코로나로 경제주체 리스크 확대...금감원장 "보험이 안전망 역할"...비대면 금융시대 대응책도 논의

☞ "고객님, 이마트에 계시죠? 스벅쿠폰 드릴게요"...현대카드, 12개 업체와 `데이터 동맹` 플랫폼 구축...코스트코 고객 데이터 활용해...무신사·배민이 마케팅 가능...현대카드가 데이터허브 역할...고객들은 `맞춤형 혜택` 수혜

☞ 해외서도 전기차 화재 이슈 잇따라.. '성장통' 앓는 K배터리...현대차 코나EV 이어 GM·BMW·포드도 위험성 제기...유력한 원인으로 배터리 거론.. 업계는 '억울'..."분리막 손상 후 진행된 실험 서 불 안 나... 화재 사건 계기로 안전성 기술 성장할 것"

☞ ‘막오른 페이전쟁’‥KB ‘3천만 고객’ 앞세워 도전...‘KB페이’ 출시, 은행 계좌ㆍ상품권 결제 가능...온라인 물론 오프라인 터치 결제도 OK...타 카드사ㆍ은행 개방형플랫폼도 개발 중

☞ '박사방'에 선생님 있었다…드러난 교사만 4명...아동성착취 텔레그램 가담 혐의 경찰 수사...'박사방' 등에 입장해 아동·청소년 성착취물 소지한 혐의...정교사 3명 직위해제, 기간제 교사 1명 계약해지...기간제 교사, 형 확정 전 교육기관 구직 막을 법적근거 없어...디지털성범죄 교원 '경징계 관행' 이어져

☞ 광화문 차벽' 대신..이동식 강철펜스 고안해낸 경찰...이동땐 길이5m 트레일러...펼치면 12m 펜스로 변신...6월 발주해 이달말 첫 투입...경찰 "의경 인력감축 대비"...거리두기 완화 후 첫 주말...100인이하 집회신고 잇따라

☞ 자고 일어나면 수만명 감염.. 코로나19 재확산에 두려움 떠는 유럽...유럽 신규 확진자 수 미국 넘어서.. 평균 7만여명...감염 제어 못하면 의료대란 발생 가능성까지...강화된 방역 조치에도 '전면 봉쇄' 목소리 커져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