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백파더' 실검-SNS 온라인 달군 뜨거운 화제성은?
[연예] '백파더' 실검-SNS 온라인 달군 뜨거운 화제성은?
  • 나승택 기자 <rastrala@naver.com>
  • 승인 2020.09.25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파더' 실검-SNS 온라인 달군 뜨거운 화제성

[서울시정일보] ‘백파더’가 백종원과 ‘양잡이’ 양세형, ‘요린이’들의 물오른 ‘케미’에 힘입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는 물론 SNS를 뜨겁게 달구며 화제다.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생방송으로 90분 동안 진행되는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는 전 국민, 전 연령이 함께 할 수 있는 ‘요린이’ 갱생 프로젝트로 오는 26일 만두 편으로 15회를 맞는다.

‘토요일 딱 한번만 만날 수 있는 쌍방향 소통 요리쇼’라는 점에서 회가 거듭될수록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백파더 생방송’. 이런 화제성을 입증하듯 지난 12일 ‘백파더 생방송’ 시간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 키워드는 모두 ‘백파더’ 차지였으며 11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 중이다.

한편 SNS에서 ‘백파더 레시피 인증샷’은 매회 수천 건 이상 업로드되며 10만이 넘는 조회수도 기록하는 등 많은 이의 요리 의욕을 불태우고 있다.

특히 ‘1분 라볶이’, ‘매콤 마요 에그 토스트’, ‘소떡어떡’ 등은 쉽고 맛있는 레시피로 ‘요린이’와 함께 요리를 즐기는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방송계에서도 ‘백파더’의 착한 방송 내용은 호평 일색이다.

‘각자의 공간에서 온라인으로 소통하며 ‘요리’라는 재밌는 놀이를 즐긴다’는 코로나 19시대에 적합한 포맷이 바로 그것. 게다가 ‘요섹남’, ‘요섹녀’처럼 멋지고 빈틈없기보다 아직은 부족하지만 매회 발전하고 노력하는 ‘요린이’들의 모습에 정겨운 인간미를 느낀다는 평가다.

요리를 못하는 사람들의 한 끼를 확실하게 책임지겠다는 백종원의 의지가 담겨 있는 ‘백파더’. 새로운 변화와 시도로 매회 웃음과 유익함을 선사하는 ‘백파더’의 센세이션은 앞으로도 계속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