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한국TV] 태풍 '장미' 10일 오후 통영(거제도)상륙...내일까지 최대 250mm 전후(섬진강 피해 현장)
[미디어한국TV] 태풍 '장미' 10일 오후 통영(거제도)상륙...내일까지 최대 250mm 전후(섬진강 피해 현장)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20.08.10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정일보 염진학 기자] 현재 태풍 '장미'는 제주 성산 동쪽 약 100km 해상을 지나 오후 3시반 거제도에 상륙했다.

태풍은 18시간 이내에 온대저기압으로 소멸될 것으로 예상되며 저녁 무렵에는 포항 인근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태풍이 물러나고 나면 다시 장마 정체전선이 남하하면서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사이 충청과 전북지역에 250mm가 넘는 집중호우가 쏟아지겠다.

이번 영앙은 장마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섬진강 강변 주택가와 산업 피해현장을 취재했다. 섬진마을 협성농장 (대표조상현)은 이번 폭우로 공장 전체에 1m의 침수가 발생했다. 소방서 공무원들과 군이들이 피해복구를 도와주고 있다.

또한 천멸중공의 한 장면으로 두달반이 넘는 특대우 폭우로 썩어가는 시궁창 안후이성 소호호수의 장면들이다.

또한 태풍 쟁미는 18시간 이내에 온대저기압으로 소멸될 것으로 예상되며 저녁 무렵에는 포항 인근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태풍이 물러나고 나면 다시 장마 정체전선이 남하하면서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사이 충청과 전북지역에 250mm가 넘는 집중호우가 쏟아지겠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