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모범형사' 손현주, 관록의 연기...'수사물 장인의 진가' 입증
[드라마] '모범형사' 손현주, 관록의 연기...'수사물 장인의 진가' 입증
  • 나승택 기자 <rastrala@naver.com>
  • 승인 2020.08.10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기 신 손현주, 안방극장 감탄 이끌어낸 ‘모범’적인 연기력
▲ 출처: sm엔터테인먼트

[서울시정일보] ‘모범형사’ 손현주의 관록이 빛나고 있다.

손현주가 JTBC 월화드라마 ‘모범형사’에서 생활형 베테랑 형사 강도창 역을 맡아 호소력 짙은 연기를 펼치며 극을 이끄는 것.‘모범형사’는 시작 전부터 ‘손현주의 수사물’로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다양한 수사물에서 범접할 수 없는 연기력과 캐릭터를 탄생시켰던 손현주가 주연이었기 때문. 그리고 극의 제2막이 시작된 지금, 손현주는 시청자들을 실망시키지 않고 ‘역시 믿고 보는 배우’라는 평을 얻고 있다.

손현주는 극중 베테랑 형사 강도창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들어 인간적이고 천연덕스러운 면모와 베테랑 형사의 카리스마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특히 자신의 실수 탓에 사형수가 된 이대철을 향한 죄책감으로 요동치는 감정을 생생하게 표현, 극강의 몰입도를 선사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또한 잘못을 바로잡기 위해 노력하는 강도창의 굳건한 모습, 각고의 노력에도 사형을 면할 수 없게 된 이대철과 마지막 인사를 나누며 펼친 가슴 뭉클한 눈물 연기로 안방극장을 먹먹하게 물들였다.

그간 손현주는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수차례 형사 캐릭터를 연기했지만 기시감을 주는 캐릭터는 없었다.

드라마 ‘추적자 THE CHASER’에서는 억울하게 죽은 딸의 진실을 추적하며 뜨거운 부성애를 가진 형사 역을 연기했으며 영화 ‘악의 연대기’에서는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르게 되며 혼돈과 불안으로 가득 찬 형사를, ‘보통사람’에서는 사람 냄새를 풍기는 80년대의 평범한 형사를 만들어냈기 때문. 형사라는 한정적인 직업의 틀에도 각 인물의 특징과 감정선을 살린 입체적인 연기로 독보적인 새 캐릭터들을 구축, 완벽히 다른 인물들을 탄생시켰다.

이처럼 캐릭터 서사에 대한 완벽한 이해를 바탕으로 매 작품마다 새로운 인물을 탄생시킨 손현주는 ‘모범형사’에서도 현실 밀착형 형사 강도창의 감정선을 입체적으로 그리며 또 하나의 새로운 형사 캐릭터를 만들어냈다.

‘모범’적인 연기력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하며 극을 전면에서 이끌어가고 있는 손현주가 ‘모범형사’의 남은 이야기에서는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