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포스코건설, 협력사와 함께 저탄소 사회 건설에 앞장서
[기업] 포스코건설, 협력사와 함께 저탄소 사회 건설에 앞장서
  • 이정우 <e3706@hanmail.net>
  • 승인 2016.11.1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사와 녹색동반 성장을 위한 그린파트너십 성과발표 및 친환경건설상 시상



  [서울시정일보//이정우기자] 포스코건설(사장 한찬건)은 지난 18일 송도사옥에서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더샵 아파트 입주민, 협력사 대표와 회사의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그린파트너십 성과발표와 친환경건설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협력사와 녹색동반 성장을 위한 그린파트너십 사업의 성과와 친환경건설 우수사례를 공유해 온실가스 등 환경규제에 적극 대응하고 친환경건설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기획됐다. 



  건설업은 온실가스 배출량의 80%가 공사현장의 협력사 건설장비에서 발생하므로 녹색건축을 위해서는 저탄소 제품인증을 받은 건설자재를 사용하는 등 협력사와 협업이 필수적이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년 반동안 협력사의 탄소경영 컨설팅과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설비개선 등을 지원했으며 주요 성과로는 △협력사의 온실가스 배출량 5,350톤 저감, △에너지 비용 연간 55.8억원 절약, △저탄소 제품 인증획득 5건 등이다. 



  포스코건설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공동으로 시상하는 친환경건설상은 지난 9월부터 한달간 공모를 통해 접수된 총 171건의 작품 중 환경전문가의 심사를 걸쳐 최종 선정된 6건을 수여했다. 수상한 우수사례는 △펌프 재제조 표준화 사업 모델 개발, △ 포스코 철강슬래그를 재활용한 저탄소PC슬라브, △도심지 재건축 환경민원 예방 등이다.



  이날 포스코건설 한찬건 사장은 “한국도 예전과 달리 온실가스 증가에 따른 급격한 기후변화로 폭염과 가뭄이 심해지고 슈퍼태풍 등의 영향을 크게 받고 있다”며 “친환경 건설을 위한 기술‧공법을 꾸준히 개발하고 발전시켜 저탄소 사회 건설에 앞장 서겠다고”고 말했다.



 포스코건설은 이날 발표된 우수 사례, 제품, 아이디어를 향후 유사현장에 확대 적용해 친환경건설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발표된 우수사례는 송도 사옥 1층에 전시하고 향후 페이스북에도 게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