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동맹] 미국 보훈부. 참전용사를 보살피는 고귀한 대의에 함께 손을 잡아준 긴밀한 동맹에 감사의 뜻을 전해와’
[한미동맹] 미국 보훈부. 참전용사를 보살피는 고귀한 대의에 함께 손을 잡아준 긴밀한 동맹에 감사의 뜻을 전해와’
  • 배경석 기자 <gosiwin@hanmail.net>
  • 승인 2020.05.13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지난 8일 트위터를 통해 감사인사 전해
▲ 국가보훈처

[서울시정일보] 국가보훈처는 지난 6·25전쟁 미국 유엔참전용사에게 코로나19 감염예방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지원했던 마스크에 대해 미 보훈부 장관, 로버트 윌키가 감사서한문을 보내왔다고 밝혔다.

박삼득 국가보훈처장은 지난 5월 초에 미 보훈부 장관에게 큰 위기에 처했던 6·25전쟁 당시 미국 참전용사가 보여준 희생과 공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스크를 지원하겠다는 서한문을 보낸 바 있다.

이번에 보내온 미 보훈부 장관의 서한문에는 “미국 유엔참전용사에 대한 대한민국 국가보훈처에 마스크 지원에 진심어린 감사”를 표했고 아울러 “우리가 보살펴야 할 참전용사를 위한 고귀한 대의를 향해 함께 손을 잡아줘서 감동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22개국 유엔참전용사에 지원하는 마스크 100만 장 중 참전용사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미국에 50만 장을 실은 공군 수송기는 지난 8일 오후 5시에 김해 공군기지에서 수송행사를 마치고 기상여건으로 시간이 늦춰져 10일에 출발했으며 미국 앤드루스 공군기지에는 12일 밤에 무사히 도착했다.

이에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는 지난 8일 트위터를 통해 “미국의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을 위해 미국 보훈부에 마스크 50만장을 지원해 준 대한민국 국가보훈처에 감사를 전한다”라는 글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