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내세요. 우한폐렴] 코로나19 “고생하세요, 여러분. 감사한다”… 익명 기부자 수제 마스크 보내온 사연?
[힘내세요. 우한폐렴] 코로나19 “고생하세요, 여러분. 감사한다”… 익명 기부자 수제 마스크 보내온 사연?
  • 고정화 기자 <mekab3477@naver.com>
  • 승인 2020.03.26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산구 효창동에 익명 기부천사 다녀가
▲ 익명의 기부자가 서울 효창동주민센터에 남긴 손편지

[서울시정일보] “안녕하세요. 서울 용산구에 거주 중인 30대 여성이다. 비록 손재주는 없지만, 현 상황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조금씩 만들기 시작한 마스크이다. 부디, 좋은 곳에 쓰임이 있길 바랍니다” 지난 24일 효창동주민센터 1층 출입문에 종이백 하나가 걸려있었다.

내용물은 수제 면마스크 20장과 보건용 마스크 10장, 그리고 손편지였다.

익명의 기부자는 “감히 기부라는 단어가 어울릴지 몰라도 도움이 되고 싶어 함께 두고갑니다. 고생하세요, 여러분. 감사한다”며 응원의 메시지도 빼놓지 않았다.

또 “마스크 만드는 테이블은 알코올로 소독하고 손도 깨끗이 닦고 마스크 착용 후 제작했다”며 재료로 쓰인 물품들까지 상세히 기재하는 정성을 보였다.

이정남 효창동장은 “뜻밖의 기부에 우리 직원들은 물론 주민들도 깊은 감동을 받았다”며 “정말 감사하다. 우리도 더 힘을 내서 코로나19와 맞서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동주민센터는 기부 받은 물품을 긴급구호 생계지원 대상 가구에 교부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 용산구에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는 주민, 기업의 기부 행렬이 끊이지 않고 있다.

헬스케어제품 판매기업 ㈜텐마인즈와 온라인 광고대행사 ㈜열심히커뮤니케이션즈는 24일 구에 손세정제 1000개, KF94 마스크 100개를 보내왔다.

장승웅 텐마인즈·열심히커뮤니케이션즈 대표는 “용산구 지역 기업으로서 힘을 보태려 한다”며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써 달라”고 말했다.

구는 해당 물품을 요양원 등 복지시설 배부하기로 했다.

23일 후암동 윤영채씨는 구 선별진료소에 건강음료 2000개를 전달, 주위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주민들의 따뜻한 마음을 가슴에 깊이 새기며 코로나19 방역에 온 힘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