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광양시⦁하동군 2020년 내륙어촌 재생 공모사업 선정
[광양시] 광양시⦁하동군 2020년 내륙어촌 재생 공모사업 선정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19.12.14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사업비 140억 원, 내년부터 ‘섬진강 강마을 재생사업’ 추진 -

- 광양은 포구 정비, 전통 나룻터 복원, 재첩 체험·홍보센터 설치 -

해양수산부는 광양·하동 섬진강 강마을 재생사업이 포함된 ‘2020년도 내륙어촌 재생사업’ 6개소*를 선정해 지난 12() 발표하였다.

[강원 원주, 전남 광양·경남 하동(공동), 전남 곡성, 충남 아산, 충북 괴산 및 단양]

2020년 내륙어촌 재생사업 공모선정
2020년 내륙어촌 재생사업 공모선정

내륙어촌 재생사업은 해양수산부에서 2020년 처음 추진되는 시범 사업으로, 그간 소외된 내륙어촌의 인프라를 확충하고, 쇠퇴해가는 공동체의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광양시와 하동군은 섬진강을 중심으로 관광과 어업(재첩잡이)의 공동 소재를 통해 어업환경 개선 및 영호남 교류증진을 목적으로 지난 101일 공모 신청하였으며, 이후 서면(발표)평가, 현장평가, 종합평가를 거쳐 최종 공모 선정된 결과 국·도비 118억 원을 지원받게 되었다.

광양·하동 강마을 재생사업은 총사업비 140억 원을 투입하여 광양시 다압면 도사리 섬진포구와 하동군 두곡리 두곡포구를 정비하는 사업으로 광양은 포구 정비, 전통 나룻터 거점 복원, 재첩 체험·홍보센터 설치, 하동군은 포구 정비, 강마을레저파크 조성, 마을회관 리모델링을 하게된다.

양 시·군은 앞으로 2020년 상반기 기본 및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하반기에는 사업을 착공하게 될 계획이다.

2020년 내륙어촌 재생사업 공모선정
2020년 내륙어촌 재생사업 공모선정

장민석 철강항만과장은 본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내륙어촌의 소득증대와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양 시군의 소통과 협력을 통해 영호남 화합의 좋은 모델이 될 것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공모사업이 최종 선정되기까지 준비해주신 양 시군 주민 및 어업인의 많은 노력에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