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정일보/서인석의시시콜콜] 전국노래자랑 송해 할아버지가 최고미남
[서울시정일보/서인석의시시콜콜] 전국노래자랑 송해 할아버지가 최고미남
  • 서인석 논설위원 <sis_pro@naver.com>
  • 승인 2019.12.11 10: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최고의 미남은 누구일까?
전국노래자랑의 사회자 송해 할아버지가 최고미남이다.
국민할아버지 송해
국민할아버지 송해와 필자

 

[서울시정일보칼럼/서인석의시시콜콜]

대한민국 최고의 미남은 누구일까?
전국노래자랑의 사회자 송해 할아버지가 최고미남이다.

한눈에 척 보기에도 인상이 좋은 사람이 있다. 우리는 이런 사람을 호감 있게 생긴 사람이라고 한다. 그런 사람은 삶의 소통통로를 항상 열어놓은 사람이다. 삶이란 사람이 준 말이다. 즉 삶의 소통이란 사람간의 소통을 의미한다. 전국노래자랑의 송해 할아버지가 바로 그런 인상의 소유자 이다.

전국노래자랑은 대한민국 방송사상 최장수 프로그램인데 그 프로가 최장수를 누리는 것은 바로 송해선생님의 훈훈한 인상과 시골 할아버지 같은 말씨 덕분이 아닐까? 한때 정치적인 이유로 잠시 전국노래자랑 사회자가 바뀐 적이 있는데 시청자들의 반발과 시청률의 저하로 송해 선생님이 다시 복귀하신 적이 있다.

송해는 이미 전 국민의 마음속에 친할아버지 같은 호감 있는 이미지로 자리했던 것이다. 여러분 전국노래자랑의 사회자 송해를 바꾸시면 전국노래자랑은 아리송해? 속상해? 뒤숭숭해? 지시겠지요? 송해가 목욕하고 나오면? 뽀송송해란다~

그래서인지 송해는 최고의 재혼 신랑감이라는 유머도 생겼다. 명 짧고 돈 많아서? 특산품 많이 가져와서? 녹화 때문에 바쁘니까 집에 잘 안 들어 와서? 바람피울 염려 없어서? 아니다. 정답은 실증나지 않게 생겨서 란다~

송해 선생이 입버릇처럼 하셨던 말씀 ‘난 늙어본 적이 없다 왜냐하면 젊었을 때도 이 얼굴 이였기 때문이다“ 코미디언 이용식선배가 농처럼 하시는 말이 있다. ”송해선생님이 소천하시면 전국노래자랑 사회자자리 나에게 물려주신다고 했는데 난 가망이 없다. 왜냐하면 송선생님이나보다 더 오래 사실 것이기 때문이다”

실증나지 않게 생긴 얼굴, 그게 웃는 얼굴이고 최고의 미남 미녀의 얼굴이다. 화내는 얼굴은 아는 얼굴도 낯설고, 웃는 얼굴은 모르는 얼굴이라도 낯설지 않다. 찡그린 얼굴은 예쁜 얼굴도 보기 싫고, 웃는 얼굴은 미운 얼굴이라도 예쁘게 보인다. 얼빠진 놈들이 많은 세상이다. 얼빠진 놈이 라는 건 웃지 않는 얼굴을 가진 사람이다. 꼴은 병원에서 만들 수 있지만 얼은 절대 병원에서 못 만든다.

요즈음 성형외과에서 ‘허리우드 성형’이라 해서 입 꼬리를 올리는 수술을 한단다. 일부러 웃게 만드는 수술이다. 오죽하면 일부러 돈들이고 웃는 얼굴로 만들까? 그만큼 웃는 얼굴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수술해서 돈 들이지 말자 돈 안들이고 웃는 얼굴 만드는 건 쉽다. 언제나 긍정적인 생각, 상대를 배려하고 조금은 손해 보는 생각을 하고 살자~아래 노랫말처럼 말이다. 그냥저냥 나름대로 웃으며 살자. 모든 부귀영화도 인생을 마감하면 모두가 일장춘몽이다. 그냥저냥 웃고 살자

그냥저냥/ 작사 서인석

그냥저냥 그냥저냥
나름나름 살아보세

너무 좋아 웃다보니 꿈일세~
너무 슬퍼 울다보니 꿈일세~

​이도저도 아닌 것이
그도저도 아닌것이

그냥저냥 그냥저냥
그냥저냥 그냥저냥

그냥 저냥 그냥 저냥
나름 나름 살아보세

너무 좋아 웃다보니 꿈일세~
너무 슬퍼 울다보니 꿈일세~

[서울시정일보/미디어한국 논설위원 서인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우학 2019-12-11 11:01:53
한해가 저물어 가고 있네요
뉴스를 찾는 모든 기자님
한해 수고 많으셨어요
건강 하시고 축복 드립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