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개최
[순천시] 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개최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19.12.06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유형 이동서비스 산업의 제도개선 위한 첫걸음-

- 도로 이용 규제 현황 등을 해외사례를 인용해 발표 -

[서울시정일보] 순천시는 지난 124() 광명역 KTX 대회의실에서 순천시가 주최하고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 협회(회장 박영태)가 주관한 ‘PM(Personal Mobility) 공유서비스 활성화 및 이용 안전 포럼을 개최 했다.

 

개인형 이동장치 공유서비스 활성화 및 이용 안전 증진을 주제로 전문가와 기업인들이 모인 이번 포럼에서는 전동킥보드 등 퍼스널 모빌리티(PM)을 이용한 공유형 이동서비스 산업의 급성장으로 인해 사회적 문제로 확산되고 있는 안전, 운영관리 등의 해결 방안과 도로환경과 안전운행을 위한 개선방안을 수렴하는 기회가 됐다.

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포럼에서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 협회 하일정 사무국장이 `PM 시장 현황 및 서비스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국내외 시장 현황, 공유서비스 활성화 저해요인과 대응방안에 대해 발표했고, 도로교통공단 명묘희 수석연구원은 `공유 모빌리티 안전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방안`을 주제로 개인형 이동장치의 개념, 관련 법제 및 도로 이용 규제 현황 등을 해외사례를 인용해 발표했다.

 

참석자들은 개인형 이동장치 운행도로 및 안전운행을 위한 합리적 개선방안법규 및 조례 제정’, ‘안전기준 및 주행안전 기준 정립등 공유형 이동서비스의 안정적인 정착 방안에 대해 토론을 이어 갔다.

 

특히, 무분별한 공유서비스 난립 방지와 해외 대규모 자본의 시장 선점 방어를 위해 제기된 `허가제 도입`에 대해서는 제도의 필요성에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개인형 이동수단 공유서비스 활성화 포럼

포럼 참석자들은국회에 계류되어 있는 PM 관련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통과되지 못하고 있는 아쉬운 시점에서, 이런 의미 있는 포럼이 개최되어 다행이다이번 포럼을 시작으로 조속히 제도개선이 이루어져 한국형 모빌리티 공유산업 생태계가 구축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 관계자는 개인형 이동수단의 빠른 확산은 친환경 교통수단으로의 전환이라는 긍정적 측면과 안전문제, 관리문제 등 부정적 측면이 공존하고 있다.”순천시는 선제적으로 조례를 제정해 공유서비스 확산에 따른 문제점을 최소화하고 시민의 교통안전권 보장을 위한 안전장치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성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