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 알콩달콩 모먼트 포착...원앙의 한 쌍 같은 모습 눈길 끌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 알콩달콩 모먼트 포착...원앙의 한 쌍 같은 모습 눈길 끌어
  • 나승택 기자 <rastrala@naver.com>
  • 승인 2019.09.03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경-차은우, ‘해림이들’의 미래 모습은 이런 것?
▲ 초록뱀미디어

[서울시정일보]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차은우의 알콩달콩한 모먼트가 포착됐다. 꿀 떨어지는 ‘해림이들’의 미래 모습이 담긴 스포일러 스틸이 입수된 것. 여느 평범한 부부의 모습으로 서로에게 눈을 떼지 못하는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MBC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3일 구해령과 이림의 장밋빛 미래가 담긴 모습을 공개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 구해령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 이지훈, 박지현 등 청춘 배우들과 김여진, 김민상, 최덕문, 성지루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공개된 사진 속 화단에 앉아 꽃을 가꾸는 해령의 모습이 시선을 모은다. 이어 이림이 그녀의 이마에 송골송골 맺힌 땀을 닦아주며 사랑스럽게 바라보고 있어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한다.

해령의 곁에 착 붙어있는 ‘해령 껌딱지’ 이림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그는 서책을 읽고 있는 해령에게 틈틈이 간식을 먹여주는가 하면 자신의 무릎을 베고 곤히 잠든 해령을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지켜보며 부채질을 해주고 있어 설렘 지수를 높인다.

두 사람의 알콩달콩한 모습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해령의 달라진 헤어 스타일. 평소와 달리 비녀를 꽂아 단정하게 쪽을 진 해령의 머리는 두 사람이 부부의 연을 맺었음을 짐작하게 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무엇보다 지난 ‘신입사관 구해령’ 28회 방송 말미 갑작스러운 이림의 혼례 소식에 깜짝 놀라는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진바, 과연 부부가 된 이들의 모습이 실제가 맞는 것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뜻밖의 혼례 어명으로 해림이들의 로맨스에 위기가 찾아온 상황에서 부부가 된 두 사람의 장밋빛 미래를 살짝 공개하게 됐다. 한 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전개가 계속되는 가운데 두 사람에게 어떤 미래가 펼쳐질지, 스틸 속 모습이 꿈인지 현실인지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는 4일 수요일 밤 8시 55분에 29-30회가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