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대한민국 국제해양레저위크 개막...부산 송정·광안리·송도해수욕장과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일원
제7회 대한민국 국제해양레저위크 개막...부산 송정·광안리·송도해수욕장과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일원
  • 배경석 기자 <gosiwin@hanmail.net>
  • 승인 2019.08.16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마위크는 ‘아시아의 킬위크’로 만든다는 목표...해양레저와 대중문화를 접목
▲ 부산 국제해양레저위크

[서울시정일보] 해양수산부는 오는 17일부터 9월 1일까지 부산 송정·광안리·송도해수욕장과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일원에서 ‘제7회 대한민국 국제해양레저위크’가 열린다고 밝혔다.

키마위크는 ‘아시아의 킬위크’로 만든다는 목표 아래, 지난 2013년 해양레저산업 발전과 해양레포츠 저변 확대를 위한 종합 해양레저축제로서 첫 발을 내딛었다.

올해 키마위크는 작년과 동일하게 부산과 포항에서 개최된다. 개막식은 부산 송정해수욕장과 포항 영일대해수욕장에서 각각 진행되며, 인기 가수 등의 공연으로 키마위크의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이번 키마위크에서는 서핑, 패들보드, 카약, 래프팅, 딩기요트, 스쿠버다이빙 등 다양한 종목을 무료 또는 저렴한 비용으로 체험해볼 수 있다. 또한, 저렴한 비용으로 1시간의 요트투어를 할 수 있는 ‘요트맛보기’에서는 요트투어와 버스킹이 결합된 ‘요스킹‘, 어린이와 청소년 동반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무료 요트승선 행사 등이 진행된다.

또한, 23일 오후 3시 해운대 그랜드호텔에서 열리는 국제 콘퍼런스에서는 ‘해양레저축제를 통한 관광·문화 활성화’를 주제로 독일 킬위크 총책임자 필립 돈버거가 세계적인 축제 운영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해양 관련 체험·전시 부스와 해수욕장에서 영화를 즐기는 바다영화관, 해양레저 사진 공모전 등이 함께 진행된다.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제1회 키마위크 비치조정대회’는 광안리해수욕장에서 열린다. 또한, 한국해양대학교에서는 선수·동호인은 물론 일반인도 키마위크 기간 동안 딩기요트를 배운 뒤 경기에 출전할 수 있는 ‘키마위크 2019 세일링 챌린지 페스티벌’도 개최된다.

부산지역에서는 19개의 해양레저관광 업체가 참여하는 ‘하나로 패스’를 이용하면 할인권을 다운받아 다양한 해양관광 상품을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한편, 해양수산부는 키마위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온라인 이벤트를 개최하여 체험 프로그램 무료 이용권을 배포할 계획이다. 이벤트를 비롯한 키마위크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키마위크 누리집에서 확인하거나 사무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임지현 해양수산부 해양레저관광과장은 “이번 키마위크는 해양레저와 대중문화를 접목하여 해양관광의 새로운 지평을 연 행사”라며, “앞으로도 키마위크를 통해 다양한 해양관광상품을 지속 발굴·홍보하여 국내 해양레저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