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조현민, 약 1년 2개월 만에 경영 일선 복귀
대한항공 조현민, 약 1년 2개월 만에 경영 일선 복귀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6.11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TN)
(사진=YTN)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고(故) 조양호 전 한진그룹 회장의 차녀인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약 1년2개월 만에 경영 일선에 복귀했다.

10일 한진그룹 등에 따르면 조현민 전 전무는 이날 한진그룹 지주회사인 한진칼 전무 겸 정석기업 부사장으로 발령받아 서울 소공동 한진칼 사옥으로 출근했다.

한진그룹 관계자는 "조현민 한진칼 전무 및 정석기업 부사장은 故조양호 회장의 강력한 유지를 받들어 형제간 화합을 토대로 그룹사의 경영에 나설 예정"이라며 "조 전무는 그룹에서의 다양하고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그룹 사회공헌 활동 및 신사업 개발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사장으로 복귀한 정석기업은 한진그룹의 부동산·건물 등 관리 업무를 맡은 회사다. 조 전 전무의 복귀는 오빠인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승인에 따라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조현민 전무는 지난해 4월 '물컵 갑질' 논란으로 비난을 샀지만, 검찰로부터 무혐의 및 공소권 없음 처분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