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광양 해피데이" 시민들의 고민해결 적극 나서
[광양시] "광양 해피데이" 시민들의 고민해결 적극 나서
  • 염진학 기자 <yuil0415@naver.com>
  • 승인 2019.05.30 0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초등학교 앞 육교 철거에 따른 어린이 교통안전 대책 등 9건 의견 수렴 -

[서울시정일보] 광양시는 지난 26일 시청 시민접견실에서 장충세 총무국장의 주재로 광양 해피데이를 열고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였다고 밝혔다.

광양 해피데이는 시민의 시정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자 운영하는 소통창구로, 시민이 직접 시청을 방문해 시정발전 방안, 고충 및 애로사항 등을 자유롭게 이야기하고 해결방안을 함께 고민해보는 자리이다.

5월 중 광양 해피데이 운영
5월 중 광양 해피데이 운영

12명의 시민이 찾아온 이번 광양 해피데이중앙초등학교 앞 육교 철거에 따른 어린이 교통안전문제 대책 마련 점동~구봉산전망대 진입도로 개설 문의 광양읍 주택가 주차장 조성 요청 정산마을 하수관로 설치 등 총 9건의 건의사항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해결책을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해피데이에서 나온 건의사항 중 추진 가능한 사항은 예산을 확보해 신속하게 추진하고, 당장 추진이 어려운 사항은 시민의 입장에서 다양한 대안을 강구하는 등 민원해결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장충세 총무국장은 현장에 직접 나가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자 노력하지만 미쳐 발길이 미치지 못한 부분이 있다.”, “앞으로도 시는 해피데이운영을 통해 시민들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잘못된 점은 개선하고, 고충사항은 신속히 해결해 나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51회째를 맞은 광양 해피데이는 지금까지 1,700여 명의 시민들이 방문해 900여 건의 다양한 민원사항과 시정발전 제안사항의 건의가 이뤄졌으며, 시민들의 소통창구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