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위한 평화협력사업 지속 추진
수도권,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위한 평화협력사업 지속 추진
  • 강성혁 <dealyness@naver.com>
  • 승인 2019.05.22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화영 평화부지사, 경기도 추진 중인 평화협력사업 및 추진계획 밝혀
-이재명 지사 정책의지 반영 ‘경기도가 한반도 평화번영의 중심역할 해야한다’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 (자료 출처 : 경기도 뉴스포털)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자료출처 : 경기도 뉴스포털)

[서울시정일보] 지난 2월 경기도는 북미정상회담 이후 교착국면에 접어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물꼬를 트기 위해 ‘남북평화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경기도가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중심 역할을 해야 한다’는 민선7기 이재명 도지사의 정책 의지를 반영한 조치다.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22일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외적 상황과 남북 관계의 굴곡에도 불구하고, 접경지역을 품고 있는 전국 최대 광역자치단체로서 남북교류협력을 지속 추진해오고 있다”라고 밝히고, 경기도가 추진 중인 평화협력사업과 향후 추진계획에 있는 사업에 대해 소개했다.

이 부지사가 소개한 평화협력사업과 향후 추진계획은 크게 ▲북한 평안남도 일대에 대한 밀가루 및 묘목 지원 ▲‘평화를 위한 아시아 국제배구대회’ 참가 ▲‘2019 아시아 태평양의 평화번영을 위한 국제대회’의 필리핀 공동개최 ▲ 평양공동선언 1주년 기념행사(가칭, DMZ평화페스티벌) DMZ 개최 ▲개성 수학여행 등 도민차원의 상호교류 실현 등 총 5개 부문으로 구성됐다.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 (자료 출처 : 경기도 뉴스포털)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자료출처 : 경기도 뉴스포털)

먼저, 도는 이달 중 북한 평안남도 일대에 10억 원 상당의 밀가루 1,615톤과 산림복구를 위한 5억 원 상당의 묘목 11만본 지원을 진행 중이다.

둘째, 도는 인도네시아 국가체육위원회 요청으로 경기도 남녀 배구팀이 ‘평화를 위한 아시아 국제배구대회(Asia Peace Cup International Volleyball Game)’에 참여 예정이다.

셋째, 북측 조선아태평화위원회, 필리핀 전국언론인협회, (사)아태평화교류협회 등과 공동으로 ‘2019 아시아 태평양의 평화번영을 위한 국제대회’를 오는 7월 중 필리핀에서 연다는 내용이 담겼다.

넷째, 도는 오는 9월 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기념해 DMZ일원에서 학술분야에서부터 문화, 예술, 공연을 아우르는 종합축제를 열기로 했다.

끝으로 개성 수학여행 등 북측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지방정부 뿐만 아니라 도민 차원의 상호교류를 실현해 나가겠다는 구상 등이 포함됐다.

이화영 경기 부지사는 “인도적 지원에서부터 문화‧체육‧학술에 이르는 평화협력사업을 통해 조성되는 남북평화협력 분위기가 한반도에 확산되고 나아가 전 세계로 알려지기를 기대한다”라며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경기도의 노력에 도민과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뉴스포털(https://gnews.gg.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료출처 : 경기도 뉴스포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