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골 한옥마을. 성년 맞은 ‘Z세대’...20일 서울 남산 한옥마을서‘전통 성년례’재현
남산골 한옥마을. 성년 맞은 ‘Z세대’...20일 서울 남산 한옥마을서‘전통 성년례’재현
  • 황문권 기자 <hmkk0697@hanmail.net>
  • 승인 2019.05.20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년이 됨을 알리는 고천의식을 시작으로, 뒤이어 가례, 초례, 수훈례, 감사의례 순
사진은 홍천향교 성년례모습이다

[서울시정일보] 올해는 2000년에 태어난 이른바 ‘Z 세대’가 성년을 맞는 해다. 서울시는 20세기에 태어난 마지막 세대인 이들의 성년을 기념하고 성년의 의미를 되새기는 자리를 남산골 한옥마을 천우각 광장에서 마련한다.

개최 시간은 20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1시까지다. 올해로 만 19세가 되는 청소년들을 축하하는 기념식과 전통성년례 재현 등이 진행된다.

올해로 47회를 맞은 ‘성년의 날’은 이제 막 성년이 되는 젊은이들을 축하하는 날로, 성인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의식과 자부심을 일깨우기 위해 성년례 의식을 매년 진행해왔다.

전통사회에서는 남자는 땋아 내렸던 머리를 올려 상투를 틀고 관을 씌운다는 뜻으로 ‘관례’라 했고, 여자는 머리를 올려 쪽을 찌고 비녀를 꽂는다는 뜻으로 ‘계례’라 했다.

서울시는 1987년 처음 성년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 이래 매년 5월 셋째 주 월요일마다 ‘성년의 날’을 맞이해 전통 성년례를 재현함으로써 사라져가는 ‘성년의 날’ 전통을 되새기고 있다.

특히 이번 ‘전통성년례 재현 행사’에는 만 19세 남녀 청소년 각 50명씩 총100명이 참여해 우리의 전통문화를 함께 체험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20일 진행되는 성년례는 성년이 됨을 알리는 고천의식을 시작으로, 뒤이어 가례, 초례, 수훈례, 감사의례 순으로 전통 성년례가 진행되며 성년자 결의 낭독으로 끝맺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