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아름, 남궁민과 첫 만남 언급 "오빠가 먼저 호감 표현"
진아름, 남궁민과 첫 만남 언급 "오빠가 먼저 호감 표현"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5.10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아름 (사진=KBS2)
진아름 (사진=KBS2)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진아름이 남궁민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눈이 부시네' 특집으로 꾸며져 노주현, 정영숙, 민우혁, 강남, 윤태진, 진아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진아름은 남궁민과 첫만남에 대해 "남궁민이 직접 연출한 영화가 있었는데 거기에 출연했었다. 그 이후 연기선생님의 소개로 만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오빠가 먼저 호감을 표현했다. '남자친구는 있냐', '형제관계는 어떻게 되냐' 등 사적인 질문을 많이 했다. 나한테 호감이 있다고 느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진아름은 "난 관심이 아예 없었다. 부담스러웠다"며 "계속 애프터 신청을 하더라. 오빠가 솔직하고 돌직구에 순수하더라. 마음의 문을 열게 됐다"고 덧붙였다.

진아름은 "오빠가 '네가 정말 좋은데 날 한번만 믿고 만나보지 않겠니?'라고 고백했는데, 내가 메시지에 답을 안했다. 만나서 대답하겠다고 했다. 장난이 치고 싶더라"고 설명했다.

남궁민을 만나 '그냥 선후배 사이로 지내자'고 거짓말을 했다. 진아름은 "오빠가 '그래?'라면서 쿨한 척하더라. '근데 왜 만나자고 한 거니?' 물어서 장난이라고 말했다. 그때부터 만나게 된 것"이라고 설명을 더했다.

진아름은 "남궁민이 나를 '애기'라고 부르고, 나는 '허니'라고 부른다"며 남궁민의 사랑꾼 면모를 전했다. 특히 "남궁민이 귀여운 애교 춤을 추기도 한다"고 말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진아름과 남궁민은 지난 2016년 2월 공개 열애를 인정. 조심스럽게 3년째 사랑을 키워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