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선규, 주목받는 이유
진선규, 주목받는 이유
  • 송채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4.23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선규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진선규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진선규 '본격연예 한밤' 출연
진선규 영화 '놈놈놈' 0.5초 정도 나와
진선규 언젠가 때가 되면 멜로 한 번 해보고 싶어

[서울시정일보 송채린기자] 진선규가 주목받고 있다. '본격연예 한밤'에서 배우 진선규와의 인터뷰가 공개된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에서는 최근 영화계에서 대세로 떠오른 진선규를 만났다.

이날 진선규는 뮤지컬 '나빌레라'로 무대에 복귀하게 됐다. 뮤지컬을 위해 43년만에 처음 발레를 배운 진선규는 "3월 초부터 발레 수업을 듣기 시작했다.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고 말했다.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를 통해 인기를 얻었고, 이후 천만 관객을 동원한 '극한직업'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진선규는 이렇게까지 관심 받기 전까지 수많은 오디션을 보고, 짧은 분량임에도 연기 활동을 이어왔다고 했다. 진선규는 무명시절 이야기를 하며 "(내가 나왔는지) 못 찾는 것도 있을거다"며 "영화 '놈놈놈'에 나온다. 나만 알아본다. 0.5초 정도 나온다"고 말했다.

진선규는 "그걸 친구들하고 같이 보러가서 '저기야' 했던 때가 있다. 그것만으로도 행복했었다"며 미소 지었다. 

또한 진선규는 꿈도 공개했다. 진선규는 "꿈은 여러 장르를 통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면서 "언젠가 때가 되면 멜로를 한 번 해보고 싶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