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지진, 깜짝이야
강원도 지진, 깜짝이야
  • 김수연 기자 <cjstk@gmail.com>
  • 승인 2019.04.19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지진 (사진=기상청)
강원도 지진 (사진=기상청)

강원도 지진 규모 4.3
강원도 지진 동해시 인근서 발생
강원도 지진 피해는 없을 것으로 보여

[서울시정일보 김수연기자] 강원도 지진이 주목받고 있다. 강원도 동해시 인근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19일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 16분 강원도 동해시 북동쪽 54km 해역에서 규모 4.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앙은 북위 37.88도, 동경 129.54도다. 진원의 깊이는 32km다.

이번 강원도 지진으로 인한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규모가 4.3으로 큰 편이라 주변 지역 주민은 진동을 느꼈을 것"이라며 "다만 피해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지진은 강원, 경북, 충북, 경기 지역에 영향을 미쳤다. 강릉 등 강원 지역은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리는 수준의 지진이다.

경북 지역은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현저하게 느끼며 정지하고 있는 차가 약간 흔들리는 수준의 진도이다. 충북과 경기 지역은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끼는 정도다.

현재 기상청은 이번 강원도 지진을 정밀 분석 중이다. 기상청은 "지진파만을 이용해 자동 추정한 정보를 이후 수동으로 상세히 분석한 결과 수치를 일부 바꿨다"고 설명했다.

한편 국내에서 규모 4.0 이상의 지진이 발생한 것은 올해 2월 10일 이후 두 달여 만이다. 당시에는 경북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 해역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