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로 본 세계, 이탈리아 [로마 레오나르도 다빈치 공항]
시로 본 세계, 이탈리아 [로마 레오나르도 다빈치 공항]
  • 김윤자 기자 <kimyz800@naver.com>
  • 승인 2014.04.23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마 레오나르도 다빈치 공항
-이탈리아 문학기행

김윤자

예술의 나라, 예술의 도시에는
공항도 향기롭다.
유로 버스에서 내린 그곳에
아름다운 물줄기가 줄지어 흘러내리는데
그것은 황홀한 예술이다.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설계한 공항이라서
그렇게 이름 지어 부르며
레오나르도 다빈치 에어포트라는
영문 글씨가 공항을 빛낸다.
그의 미술 세계만큼 아름답고
그의 이름만큼 큰 공항이다.
나는 이방인, 삼박 사일의 여정을 접고
이제 네덜란드 암스텔담으로 떠난다.
로마에서 내 몸에 배인
역사의 향기, 예술의 향기, 그 따사로움은
고독한 길목에서 시린 바람을 만날 때
정열의 눈시울로 나를 지키리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