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로 본 세계, 이탈리아 [미켈란젤로 언덕]
시로 본 세계, 이탈리아 [미켈란젤로 언덕]
  • 김윤자 기자 <kimyz800@naver.com>
  • 승인 2014.02.26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켈란젤로 언덕
-이탈리아 문학기행

김윤자

나에게 미술에 대한 눈을
허락하신다면
당신을 사랑하겠습니다.
고뇌의 손끝으로 조각한 다비드상이
높은 언덕에 서서
꽃물결 붉은 도시, 피렌체를
지키고 있습니다.
교과서에서나 만났던 당신을
목전에서 만나는 행복에
나는 하얀 시선으로 다가가
만져보고, 볼에 비비며
당신의 숨결을 느낍니다.
넓은 광장에는
유럽의 집시들이 음악과 악기연주로
당신의 넋을 찬양하고
저 멀리 꽃봉오리로 우뚝 솟은
꽃의 성모 마리아 성당이
어머니처럼 바라봅니다.
오늘, 당신과 마주함은 곧 사랑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797-5114
  • 명칭 : 월드미디어그룹(주)
  • 제호 : 서울시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0268
  • 등록일 : 2006-10-11
  • 보도자료 hmkk697@hanmail.net
  • 대표이사 : 양월호
  • 발행/편집인 : 황문권
  • 주간 : 양성호
  • 주필/논설위원장 : 박용신
  • 편집국장 : 김상록
  • 고문변호사 : 양승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봉호
  • 발행소 : 서울 종로구 사직동 262-1 (당사 사옥)
  • 서울시정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서울시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